추천하기    신고하기 목록 쓰기
미동북부 전뉴잉글렌드지역 사립 중,고등학교 인터뷰,견학,지원및 홈스테이
2018-08-04, 16:36:27   babe pig 추천수 : 192  |  조회수 : 2981
IP : 75.XXXX.8.87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2]
신승맘
2017.09.12, 04:41:03
올해 5월 디어필드아카데미를 졸업한 딸애를 둔 한국에 사는 엄마입니다.
저는 4년동안 땡스때나 짧은 브레이크 기간에 제 딸애를 데레사님께 부탁하곤 헀습니다. 엄마의 마음처럼 잘 케어해주셔서 맡겨놓고도 걱정이 없었습니다. 보스턴 시내 관광, 쇼핑몰, 집근처 수영장, 도서관 등등 아이와 함께 해주셨습니다.
학기중 어느날 아이가 아파서 학교 헬스케어센터에 있었는데 한국에 있는 엄마는 아이에게 해줄게 없었습니다. 그때 데레사님께 부탁드렸더니 왕복 6시간이나 되는 거리를 마다하지 않으시고 찾아가 학교 주방에서 흰쌀죽을 손수 끓여다 주시며 딸애를 안정시켜주셨고 덕분에 빨리 회복할 수 있었습니다. 그때를 생각하면 지금도 너무나 감사해 눈물이 나려합니다.
제 딸은 데레사님을 보스턴 이모라고 하며 지금도 연락을 하고 지낸답니다.
매사에 적극적이시고 에너지가 넘치시는 데레사님을 강추합니다~~~
IP : 114.xxx.80.156
Sharpm
2017.09.11, 14:47:54
올 여름 10 학년을 마친 남자아이 보스톤 컬리지 투어를 보냈던 엄마 입니다.씨애틀에 살고 있고 남자 아이 혼자 보내려니 걱정이 많았는데 데레사님께서 아들처럼 돌봐 주시고 특히나 먹는것 까타로운 남자 아이를 잘 먹여 주시고 매일 카톡으로 하루 일정과 근황을 하루 몇차례씩 알려 주셔서 얼마나 감사 했는지 모릅니다.아이도 즐겁고 건강하게 여행을 마쳤고 저희도 다시 한번 감사 드립니다.
혹 저희 처럼 멀리 있어서 칼리지 투어와 보스톤 투어 어려우신 분들 계시다면 데레사님 추천 드리고 싶습니다.
IP : 172.xxx.40.213
이메일
비밀번호
* 보스튼코리아 게시판에 기재된 글은 보스톤코리아와 일체무관하며, 보스톤코리아에서는 어떠한 법적 책임도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글을 작성하실 때는 신중하게 작성하여주시기 바랍니다.
[전체 : 25085, 페이지 : 1004] 목록 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060 Marc 2018.09.11 108
25059 Jae Par.. 2018.09.08 1209
25058 William.. 2018.09.07 34880
25057 chloeki.. 2018.09.06 1176
25056 Marc 2018.09.06 136
25055 보스톤 민박 2018.09.04 12554
25054 I do 2018.09.04 17592
25053 goodfri.. 2018.09.03 53568
25052 니나 2018.09.03 30826
25051 Pixie 2018.09.02 213
25050 Bk2 2018.09.01 556
25049 mrkbs64 2018.08.31 28336
25048 대지 2018.08.30 1660
25047 bostonu.. 2018.08.27 173
25046 Marc 2018.08.27 3802
25045 Marc 2018.08.27 251
25044 William.. 2018.08.25 1161
25043 konia 2018.08.24 239
25042 William.. 2018.08.24 22531
25041 Bk2 2018.08.22 188
25040 NJ-Real.. 2018.08.20 312
25039 cambrid.. 2018.08.20 94508
25038 밤나무골 2018.08.19 231
25037 Marc 2018.08.18 713
25036 Marc 2018.08.18 3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