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전체기사
ATASK, 실크 로드 갈라 디너 열어
보스톤코리아  2011-10-31, 15:05:09   
(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 김가영 인턴 기자 = 아시안 태스크 포스(Asian Task Force Against Domestic Violence, 이하 ATASK)’ 주최 2011년 ‘실크 로드 갈라 디너’가 지난 22일, 쉐라톤 보스톤 호텔에서 성대하게 치뤄졌다.

이는 매년 ATASK의 기금 모금을 위해 치뤄지는 정기 행사로, 올해는 특별히 가정 폭력에 시달리는 유소년을 위한 프로그램 ‘Peaceful Homes Let Children Soar’를 마련해 의미를 더했다. 회장인 린다 친은 “청소년 대상 폭력의 1/5은 가정 안에서 일어나고 있다. 이는 쉽게 또 다른 가정 폭력으로 연결되곤 한다.”며 프로그램의 취지를 밝혔다.

행사는 요리 쇼 ‘Simply Ming’의 호스트이자 블루 진저 레스토랑의 대표 밍 차이의 요리 시연으로 막을 열었다. 이후엔 뷔페식으로 진행된 식사가 이어졌는데, 레스토랑 ‘리알토’의 요리사 조디 아담스, ‘샤브젠’의 데이빗 왕, ‘플라워 베이커리+카페’의 조안 창 등이 직접 준비한 음식을 내와 높은 호응을 얻었다.

식사 이후 진행된 옥션에서도 올해의 유소년 프로그램을 겨냥한 경매품이 내걸렸다. 뉴욕 타임즈 베스트셀러 동화 작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인 그레이스 작품이 바로 그것. 이로 인한 수익 모두는 추후 유소년과 그 가정을 위한 메세지 전달과 로엘에 들어설 변호 프로그램 등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티켓 모두가 매진된 이번 행사에 참석한 인원은 모두 450여명, 토마스 메니노 시장과 하버드 법대 석지영 교수, 롱 우드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회장 리사 왕 역시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ATASK는 1992년 언어나 사회적 배경 등을 이유로 폭력에 시달리는 매사추세츠주 내 아시안 이민자들을 보호하기 위해 설립된 단체다. 아시안 가정과 그 지역 사회를 위한 긴급 보호소와 변호 서비스, 교육 프로그램 등을 갖추고 있으며, 한국어 상담이 가능한 24시간 전화 서비스(617-338-2355)또한 운영 중이다.

gykim@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폭설, 단전, 강추위, 한인들 호된 첫눈 신고식 2011.10.31
타운마다 쉘터 마련, 담요 및 따뜻한 음식 제공
하버드대 준 박 교수‘제퍼디’퀴즈 쇼 결승 도전 2011.10.31
25만불을 놓고, 15명의 도전자 경합
ATASK, 실크 로드 갈라 디너 열어 2011.10.31
450여명 모인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
자궁암 백신, 남자 아이도 의무화 2011.10.31
11~12세 소년 대상 HPV 백신 접종 시작돼
상원출마 불구, 우린 서민의 딸, 아들 2011.10.31
두 상원 후보, 초라했던 과거 공개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