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전체기사
세월호 다큐멘터리 제작 나선 한인학생
보스톤코리아  2014-05-15, 19:46:58   
세월호 참사를 다큐영상으로 제작하는 김동빈 군
세월호 참사를 다큐영상으로 제작하는 김동빈 군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김현천 기자 = 세월호 참사를 두고 한국 내외 여론이 들끓는 가운데 보스톤 지역 한인 1.5세 학생이 세월호 참사를 둘러싼 한국사회의 모순들을 집중 조명하는 다큐멘터리 제작에 나섰다.

이 다큐 영상 ‘업사이드 다운(Upside Down)’은 제작발표 3일만에 80여명의 재능 후원자들이 모였지만, 제작비 지원은 홍보부족으로 순조롭지 못한 상황이다. 

액튼에 거주하는 김동빈(노위치 (Norwich) 대 방송통신 전공 4학년)군은 “킥스타터에 올린 지 15일 됐지만, 현재 12%만 모였다”며 “홍보가 잘 안된 탓”이라고 말했다. 

“한국이 아닌, 외국에서 제작되는 다큐 영상이라 심도 깊은 작품이 될 것”이라고 힘주어 말한 김 군은 “시민들이 참여해 제작된 것이라 더 뜻깊다”고 덧붙이며, “완성되면 국제 영상제에 출품해 유명 언론을 타고 전세계에 퍼지길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영어로 제작되는 이 다큐영상은 한국과 해외 유명 교수 및 전문가들의 인터뷰를 통해 문제의 원인과 최선의 대응책, 그리고 언론의 역할과 현주소 등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한 희생자 유가족들의 인터뷰를 통해 그들의 가슴에 고름으로 차있는 한을 풀어넣을 예정이라 애절한 아픔을 전해줄 것으로 보인다. 

오는 7월 6일부터 내년 8월 16까지근13개월간 제작되는, 70분짜리 이 다큐는 김동빈 군에 의해 전적으로 기획되었다. 

세월호 참사를 접했을 당시 그는 “몇 만 킬로미터가 떨어져 있는 미국에서 아무것도 할 수 없이 잠을 이루지 못할 정도로 애통했다.”며 “내가 가장 자신 있고 잘할 수 있는 다큐멘터리 제작을 구상하게 됐다”고 계기를 밝혔다. 

구상은 실천으로 이어졌고 지난 4월 23일 한국의 온라인 커뮤니티 "오늘의 유머"에 “다큐멘터리 제작을 위해 한국을 간다, 동참해 달라”는 글을 올렸다. 

약 3만 명이 넘는 네티즌들이 긍정적인 관심을 표명한 데 힘입은 김 군은 구체적인 구상을 밝히며 제작발표를 했다.

“발표 3일만에 한국과 미국에서 80여명의 한인들이 제작에 참여해 주겠다고 연락을 해왔다”고 밝힌 김 군은 “그중에는 작가, PD 등 전문방송인도 있으며 프리랜서 영상작가, 기자 등도 상당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영상에 넣을 배경음악은 한국의 플랫 스튜디오(www.flatstudio. co.kr)에서 자진해 협력하겠다고 나섰다. 플랫스튜디오는 내셔널 지오그래피를 비롯해 다수의 영화, 드라마 음악을 담당한 제작사다. 

우선, 한달 간 한국 쪽 촬영 일정을 잡은 김 군은 오는 7월 초 한국으로 떠날 예정이다. 짧은 촬영기간이라 제대로 영상을 담아올 지 염려를 사기도 하지만, 김 군은 “한국쪽 재능 기부자들이 적극 도울 의사를 표해 오기에 별 걱정은 않는다”고 말했다. 

오히려 곤란한 것은 항공료를 비롯해 체류 및 이동, 장비 구입 등 제작에 드는 경비다. 

한국에서는 계좌 입금으로, 미국에서는 킥스타터 등을 통해 기금을 모으고 있지만, 제작이 원활하게 이루어지기에는 여의치가 않은 형편이다.

“완성된 다큐 영상은 여러 국제영상제에 출품해 세계 언론의 조명을 받게 할 것”이라는 김 군은 “그것이야말로 모순된 사회구조를 변화시킬 수 있는 힘”이라고 강조했다. 

“자칫 입상이라는 개인적 욕심 때문이라 오해하는 경우도 있지만, 세월호 참사의 교훈이 영상으로 기록돼 오래도록 살아 있게 되는 것에 의미를 두고 있다”고 진정성을 호소했다.  

김 군의 다큐 영상 제작을 후원하고자 한다면 킥스타터(bit.ly/fundsewol)와 페이팔 sforthew@gmail.com을 통해 할 수 있다. 

한국의 후원자들은 한국계좌로 입금이 가능하다. 

세월호 참사 다큐 영상 제작을 지원하고자 희망하는 한인들은 김동빈 군의 이메일documentary.upsidedown@gmail.com으로 연락하면 된다. 웹사이트는 bit.ly/sewolmovie 이다.  
    

hckim@bostonkro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
보스톤 엄마들 뿔났다    2014.05.22    7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세월호 추모집회 보스톤서 개최 [4] 2014.05.15
18일과 25일 오후 2시 하버드 스퀘어에서
재외공관에서도 출입국 기록 확인 가능 2014.05.15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김현천 기자 = 외교부는 재외국민의 생활편의를 위해 법무부와 협력하여 4월30일(수)부터 전 재외공관에서 ‘출입국에 관한 사실증명’ 발..
세월호 다큐멘터리 제작 나선 한인학생 2014.05.15
해외에서 보는 세월호 참사의 모순 조명
보스톤 최초 한인 뮤지컬 공연 2014.05.15
‘브로드웨이에서 헐리우드로’ 첫무대
어린이날 축하 아마추어 뮤지컬 공연 2014.05.15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편집부 = 어린이날을 축하하는 뮤지컬 공연이 지난 6일 토요일 부르클라인에 위치한 보스톤한인교회 ECC에서 열렸다. Bosto..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