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톤서 자율 운전 차량 테스트 시작
보스톤코리아  2017-01-05, 21:57:49 
보스톤에서 최초로 자율 운전 테스트를 하게 될 차량이 보스톤 공립 도서관 앞에 정차해 있다
보스톤에서 최초로 자율 운전 테스트를 하게 될 차량이 보스톤 공립 도서관 앞에 정차해 있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지난 3일부터 보스톤에서 자율 운전 자동차가 시험 운행을 시작했다. 매사추세츠 주 정부는 캠브리지에 본사를 두고 있는 누토노미(nuTonomy Inc.)에 보스톤 일부 지역에서 자율 운전 자동차를 시험할 수 있도록 허가를 내주었다. 

아직은 사우스 보스톤에 위치한 레이몬드 플린 마린 파크에서만 자율 운전 자동차를 시험 운행할 수 있다. 이 공원은 191에이커 규모로, 공원 내 도로는 신호등도 없는 단순한 구조로 이루어져 있다. 시험 운행은 낮 시간 동안, 그리고 날씨가 좋을 때에만 할 수 있다. 
 
 누토노미의 공동 창업자이자 CEO인 칼 라그네마는 자율 운전 차량의 시험 운행을 조심스럽게 진행할 예정이라며 “우리는 천천히 시작할 것이다. 느린 속도로, 차량 통행량이 적은 곳에서부터 시작하여 한 단계씩 나아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자율 운전 차량이라고 할지라도 만약의 사태를 대비하여 운전자가 탑승한다. 누토노미는 이미 싱가폴에서 자율 운전 차량을 테스트한 경험이 있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2017 정유년 새해부터 바뀌는 것들 2017.01.05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정유년 닭의해가 시작됐다. 2017년부터 매사추세츠 주의 사회, 경제, 세금 등 여러 분야에서 제도와 법규가 달라진다...
2017년 정유년 신년사 2017.01.05
엄성준 주보스톤 총영사존경하는 뉴잉글랜드 한인동포 여러분,2017년 정유년(丁酉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한인 여러분들 가정에 기쁨과 행복이 가득하시기를..
영화 '패트리어트 데이' 팩트 체크 2017.01.05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선경 기자 = 2013년 4월에 있었던 보스톤 마라톤 폭탄 테러 사건을 그린 영화 '패트리어트 데이(Patriots Day)'가 ..
MBTA 그린라인과 달리기 시합 2017.01.05
그린 비 라인 지상 구간에서 경주 30명이 넘는 사람들이 참가 예약
보스톤서 자율 운전 차량 테스트 시작 2017.01.05
지난 3일부터 보스톤에서 자율 운전 자동차가 시험 운행을 시작했다. 매사추세츠 주 정부는 캠브리지에 본사를 두고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