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설 강타 매스주 32만여 가구 단전
보스톤코리아  2018-03-08, 20:15:44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편집부  =  매사추세츠 주내 32만여 가구가 폭설로 인해 3월 8일 단전 상태에 놓여 있다. 

매스 최대 전력공급사인 내셔널그리드는 8일 오후 3시 현재 259,981가구가 단전 상태이며 또다른 전력공급사인 에버소스는 64,950가구가 단전 상태라고 밝혔다. 

전력회사들은 현재 복구작업에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전력 공급에 수일이 걸릴 수도 있다고 밝혔다. 

매사추세츠 주에서는 지난 3월 2일에도 폭퐁과 폭우로 인해 45만여가구가 단전됐으며 약 700여 가구만 남겨두고 거의 복구가 완료된 시점이었다. 

전력회사들은 특히 쓰러진 전봇대에 걸린 전선을 만져서는 안되며 자가 발전기 연결을 원하는 주민의 경우 전문 전기면허를 가진 사람만 스위치를 설치할 수 있다고 밝혔다. 

매사추세츠 재난대책본부는 매사추세츠 북쪽 해안가와 서쪽이 일부 타운은 전체가 전력공급이 안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웨스트 뉴베리의 경우 99% 주민이 단전의 고통을 겪고 있다. 

 bostonkorean@hotmail.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케이팝과 클래식을 한꺼번에 라이브로 2018.03.08
귀에 익숙한 케이팝과 클래식 음악을 한꺼번에 들을 수 있는 콘서트가 열린다. 이번 케이팝 및 클래식 콘서트는 황지은씨가 뮤직 디렉터로서 기획한 콘서트다. 황지은씨..
눈물과 감동을 전한 한국 가곡의 밤 2018.03.08
3월 4일 일요일 오후 4시, 렉싱턴에 위치한 폴른 커뮤니티 교회에서 보스톤 한미예술협회가 주최한 <한국 가곡의 밤> 음악회가 열렸다. 보스톤에서 유학..
폭설 강타 매스주 32만여 가구 단전 2018.03.08
매사추세츠 주내 32만여 가구가 폭설로 인해 3월 8일 단전 상태에 놓여 있다. 매스 최대 전력공급사인 내셔널그리드는 8일 오후 3시 현재 259,981가구가 단..
보스톤 수산물 박람회 25한국업체 참가 2018.03.08
북미 최대의 수산물 박람회인 보스톤시푸드엑스포가 보스톤 서머스트리트 소재 보스톤컨벤션박람회센터(BCEC)에서 11일 일요일부터 3일간 개최된다. 수산물 산업 관련..
이민법이 미국을 찢는다... 캘리포니아주 vs. 美정부 2018.03.08
미국 법무부가 캘리포니아주 정부를 상대로 제기한 소송을 둘러싸고 행정부와 캘리포니아 정부 간 '말의 전쟁'이 격화하고 있다. CNN, 더힐 등에 따르면 제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