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미국 자동차·술·담배 등 관세율 인상
보스톤코리아  2018-08-16, 19:52:43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서울=뉴스1) 이창규 기자 = 터키가 승용차와 술·담배 등 일부 미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율을 높이기로 했다.

푸아트 옥타이 터키 부통령은 15일 트위터를 통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우리 경제를 공격한 데 따른 보복성 조치"라며 이같이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이날 미국산 승용차에 대한 관세율은 120%, 술은 140%, 잎담배은 60%로 각각 올리는 법령에 서명했다. 

미국산 화장품과 쌀, 석탄에 대한 관세율 또한 모두 이전보다 높아진다.

현재 미국과 터키 양국은 터키 당국이 억류 중인 미국인 목사 앤드루 브런슨의 신병처리 등을 놓고 외교적 갈등을 빚고 있는 상황.

브런슨 목사는 지난 2016년 터키 내 반(反)정부 조직을 지원한 등의 혐의로 수감됐다가 현재는 건강이 악화돼 가택 연금 상태에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미 정부는 터키 측이 브런슨 목사의 석방을 거부하자 이달 10일 터키산 알루미늄·철강에 대한 관세율을 종전의 2배로 인상하는 조치를 취했다. 그 이후 터키 리라화 가치가 사상 최저치로 급락하는 등 터키 금융시장이 요동치고 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이 같은 미국의 제재조치에 맞서 전날 미국산 전자제품에 대한 '보이콧'(불매)를 선언하기도 했다. 

yellowapollo@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백악관 대변인 사과했지만 이상한 흑인 일자리 통계 2018.08.16
새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보다 세 배 더 많은 흑인 일자리를 창출했다'는 발언과 관련해 이례적으로 사과하며 ..
캐나다, 자국산업 보호 위해 철강제품 '세이프가드' 검토 2018.08.16
캐나다 정부가 자국 산업을 보호하기 위해 수입 철강의 관세율을 올리거나 쿼터제를 도입해 수입물량을 제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AFP통신 등에 따르면 빌 모네우..
터키, 미국 자동차·술·담배 등 관세율 인상 2018.08.16
터키가 승용차와 술·담배 등 일부 미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율을 높이기로 했다.푸아트 옥타이 터키 부통령은 15일 트위터를 통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
트럼프, 전 CIA 국장 기밀취급권 박탈, 비판에 앙갚음? 2018.08.16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5일 존 브레넌 전 중앙정보국(CIA) 국장의 기밀취급권을 박탈했다. AFP통신, 더힐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새라 샌더스 대..
[ 오르고의 영어잡설 25] 오랑우탄은 숲속의 사람 2018.08.13
인도네시아어는 프랑스어처럼 형용사가 명사 뒤에 온다. 사람을 뜻하는 orang과 한국을 뜻하는 kore를 합하여 orang kore라 하면 ‘한국사람’이다. 숲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