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칼럼
[ 필립스 아카데미(Phillips Academy)Ⅲ-1 ]
정준기 원장 교육 컬럼
보스톤코리아  2017-10-30, 11:29:37   
<캠퍼스 라이프>
필립스 앤도버는 전체적으로 그 규모가 아주 큰 사립 보딩 학교에 속하지만,개별 학생들을 지역적 위치로 분류하여 소규모 그룹(Cluster)으로 관리를 하고 있다. 하나의 독특한 학생관리 체재를 운영하여 학생들이 식사와 운동 그리고 다양한 교외 활동뿐만 아니라 스터디 그룹까지 형성하여 앤도버 공동체의 장점을 최대한 살릴 수 있도록 디자인 되어 있다.

CAMD(Community & Multicultural Development)는 앤도버내의 다문화 국가 출신의 학생들과 그리고 경제적, 사회적 배경이 다른 학생들을 위해 준비된 프로그램으로써, 앤도버 한인회와 같은 다양한 국가 출신의 모임이 이 프로그램안에 있다. 앤도버의 주말 기간에는 학과수업이 없기때문에 모든 학생들에게 스포츠 게임을 제외한 많은 시간들을 클럽 활동 및 봉사 활동 등에 활용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학생자치 신문사 및 잡지로는 The Phillipian, Backtracks, Pot Paurri, The Record등이 있고, 클럽 활동으로는 Academic, Arts, Community Service, Economics, Environmental, Health, Language, Multicultural, Music, Politics/Law, Radio, Religious, Sports/ Games 등의 다양한 클럽 활동들이 제공 되고 있다. 학교 음식의 수준은 다른 어떤 보딩학교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으며 우수하다. 앤도버가 최고의 학교로 성장할 수 있는 가장 큰 이유는 모든 학생 자치 활동들이 학생들 자신이 주체가 되어 기획, 진행 되어지고, 학교는 보조적인 역할을 해 주고 있다는 것이다. 

또한 학생 하나하나의 장점을 학생 스스로가 잘 찾을 수 있도록 선생님, 어드바이저, 기숙사 사감선생님들이 적극적으로 도와주고 있다. 반면 학부모가 과목 선생님들을 직접 만나는 것이 매우 힘들고 어드바이저를 통해서 모든 대화가 이루어 지기 때문에 어드바이저와의 관계 유지가 매우 중요하다. 대체적으로 학교 분위기는 자신감이 넘치고 학생들 표정이 밝다는 큰 특징이 있다.

<명문대학 진학>
지난 3년동안, 전체 학생의 약 45%가 미국 최고의 대학들로부터 입학 허가를 받았다. 학생들의 평균 SAT점수는(Class of 2017기준): CR-690, Math-710점 이었다. 최근 3년 동안 30명 이상의 학생들이 입학허가 된 대학으로는 BC, Harvard, Yale, Upenn,시카고 대학, 20~29명 Brown, Columbia, Cornell, Georgetown, NYU, Princeton, Stanford, 10~19 Amherst, Carnegie Mellon, Dartmouth, MIT, Northwestern, Rice, Tufts, Washu, Williams 등에서 입학허가 되었다.

앤도버의 칼리지 카운셀러 한명당 관리 학생수는 약 30~50명이상 이기때문에 실제로 칼리지 카운셀로만을 의존한 대학 진학의 진행은 약간 벅차다고 볼 수 있다. 그래서인지 학생들이 카운셀러를 만나기 위해서는 항상 학교가 제시한 일정한 절차를 거쳐야만 가능하기 때문에 사전에 학교나 칼리지 카운셀러가 원하는 조건들을 가능한 빨리 준비, 충족시키도록 해야 한다. 

또한 Naviance를 통해 모든 성적과 추천서가 각 대학에 전달되기 때문에 적어도 12월1일까지는 최종 대학 리스트가 Naviance에 올려져 있어야 된다. 만약 12월1일까지 대학 리스트가 올려져 있지 않다면 앤도버에서 학생들 Naviance ID/password를 차단하기 때문에 더 이상의 추가 대학 리스트를 올릴 수 없음을 명심해야한다. 물론 칼리지 카운셀러와 대화가 잘 된다면 수동적으로 대학 리스트를 조절할 수도 있다.

<재정 보조 및 등록금>
필립스 앤도버는 외국인 학생에게도 재정보조의 혜택이 주어지는 학교로써, 지난해 전체 학생중 약 48%가 재정보조 수혜를 받았다. 이 중 13%가 전액 장학금을 받았고 평균 보딩학생들 기준 약 $39,700 정도의 보조금 혜택을 받았다. 기숙학생들의 등록금은 $53,900(2017~2018기준)이고, Day 학생들은 $41,900(2017~2018기준)로 매년 일정%정도의 등록금이 인상되고 있다.


정준기 원장 (보스톤 교육원)
Tel:339-234-5255 / 5256 / 5257
Fax:339-234-5258
Email: bostoneducation@hotmail.com
Web: bostonedu.org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작성자
정준기 칼럼니스트    기사 더보기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신영의 세상 스케치 619회 2017.10.30
우리 집 딸아이가 요즘 신바람이 났다. 이유는 다름이 아니라 남동생과 룸메이트를 시작하기 때문이다. 세 아이가 모두 연년생이니 누나라는 느낌이나 남동생이라는 느낌..
한담객설閑談客說: 박카스 2017.10.30
  중학교 적이다. 3학년에 진급했다. 일반사회 과목 첫시간이었다. 담당선생님이 교단에 섰다. 첫 말씀이다. ‘수업이 시작되기전 주번은 박카스를 준비해라..
[ 필립스 아카데미(Phillips Academy)Ⅲ-1 ] 2017.10.30
<캠퍼스 라이프>필립스 앤도버는 전체적으로 그 규모가 아주 큰 사립 보딩 학교에 속하지만,개별 학생들을 지역적 위치로 분류하여 소규모 그룹(Cluste..
화랑도(花郞徒)와 성(性) 그리고 태권도(跆拳道) 201 2017.10.30
시대는 다시 진평왕의 즉위년인 579년으로 돌아왔다. 커가는 문노의 세력을 염려한 사도태후와 미실은 화랑의 제도를 재정비하면서 미실이 우두머리인 원화의 자리에 오..
양도소득세 (5) - 임대부동산에는 15%가 아닌 25%의 양도세율이 적용된다고? 2017.10.30
미국영주권자인 김한국씨는 임대중인 주택을 처분할 예정입니다. 그런데  임대부동산에는  15%가 아닌 25%의 양도소득세율이 적용된다는 이야기를..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