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칼럼
석사학위 이상 H-1B 비자 소진과 이에 대한 대안책
보스톤코리아  2006-08-09, 23:42:51   
이민국은 석사학위 이상 H-1B 비자가 지난 7월 26일 까지 접수된 비자 신청서가 이미 올 쿼타를 넘어섰다고 발표했습니다. 실질적인 비자 소진 발표입니다.  일반 H-1B 비자와 마찬가지로 기록적인 소진이었습니다. 반면, 이러한 H-1B 비자의 빠른 소진으로 현재 상하원에 계류 중인 "SKILL Bill"의 통과에 대한 미국 제계의 압력이 더 세어질 듯 합니다. SKILL Bill은 현재 H-1B에 적용되는 쿼타를 대폭 늘리는 것과 미국 학위 소지자에게는 쿼타를 적용하지 않는 법안 등을 담고 있는 이민개정안 중에 하나입니다.      
대안책
H-1B 비자의 기록적인 소진으로ㄴ H-1B 비자로 미국에서 일할 수 있는 길은 일단 올해는 불가능하게 됐습니다.  물론, 현재 OPT를 가지고 있고 최소한 내년까지 OPT를 유지할 수 있는 경우엔 내년까지 일을 하며 내년에 H-1B 신청을 할 수도 있습니다. 그렇지 않은 경우엔 다음과 같은 대체 방안을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 취업영주권 신청>
1. 취업영주권 2순위 어차피 H-1B 비자를 신청할 수 있는 사람들은 적어도 학사학위 이상을 가지고 있어야 합니다.  따라서, 이러한 학사학위 이외에 석사학위 또는 특출한 능력이 있다는 것을 증명할 수 있는 분들은 H-1B 비자 취득 없이 바로 취업영주권 신청을 고려해 보시기 바랍니다. 물론, 이 경우 자신 외에도 자신이 찾고 있거나 찾은 직업 또한 이러한 조건을 요구해야 하고 고용주로 부터의 스폰서도 필요합니다.  현재 취업영주권 2순위는 열려 있기 때문에 취업 허가서 (Labor Certification)를 받을 때 까지만 (일반적으로 6개월 내외) 신분을 유지할 수 있는 분들에게는 좋은 방안이 될 것입니다.
2. 미국에 대한 이익 예외 (National Interest Waiver) 취업 영주권 2순위 해당자 중 고용주가 스폰서를 서주지 않는 경우엔 자신이 미국에서 하고 있는 일이 미국에 이익을 준다는 것을 증명함으로서 취업허가서 (Labor Certification) 절차 없이, 그리고 고용주의 스폰서 없이 바로 영주권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주의 할 점은 자신의 일이 미국에 이익을 준다는 것을 밝히기가 그리 쉽지는 않다는 것입니다.  그렇다고 꼭 불가능 하다는 것도 아니기 때문에 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자신의 상황에 대한 조언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3. 취업영주권 1순위 취업영주권 중 가장 자격조건이 까다로운 순위입니다. 하지만 역으로 상대적으로 신청자의 수가 아주 적습니다. (단, 중국인들과 인도인들은 예외)  따라서, 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자신이 1순위에 해당되는지에 대한 검증없이 자신은 이 순위가 아니라고 단정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L 비자>
미국 밖에 존재하고 있는 회사에 의한 비이민 비자 신청으로 이 회사의 미국내 지사 또는 다른 형태의 branch  운영에 꼭 필요한 사람에게 주어지는 비자입니다. 자신이 소유하고 있는 회사에 의한 신청도 가능하며 모회사의 규모에는 크게 제한이 없습니다. 하지만, 미국에 있는 사무실에서 근무하는 고용인 수가 적거나 최근 이 회사에서 1년간 근무하지 않았다면 좋은 선택은 아닙니다.
<E-2 비자>
일단, 신청자에 갖추어야 할 자격 조건은 거의 없다고 보면 됩니다.  다만, 신청자가 미국에 투자를 할 만한 충분한 자본이 있어야 합니다.  E-2 비자에 대한 일반적인 오해는 얼마 이상의 금액을 투자해야 E-2 비자를 받을 수 있다는 것과 몇 명이상의 고용인을 창출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E-2와 관련된 법규 어디에도 이러한 조건은 없습니다. 투자금액이 적당한지, 앞으로 사업성이 유망한지 등이 투자 E-2 비자 승인에 가장 중요하게 작용합니다.  금액이 적당했는지는 여러가지 요소에 의해 결정됩니다.  사업의 종류, 위치, 수익성, 신청자의 수, 기존의 사업체의 인수 또는 새로운 사업체의 설립 등에 따라 같은 투자 금액이라도 E-2 비자가 승인 될 수도 있고 거부 될 수도 있습니다.  
<투자이민>
개인적으로 권해드리고 싶지 않은 방법이지만 백만불 ($1 million) 이상의 투자와 10명 이상의 고용을 창출하는 사람들에게 영주권을 주는 방법입니다. 투자해야 할 자본이 상당히 많아야 하고  최근 남미 마약상들에 의한 이 영주권 신청 남용으로 인해 상당히 신청 절차가 까다로워 졌습니다.  참고로 작년 투자이민 신청서 중 25% 만이 승인 됐습니다.
<종교관련 취업비자 및 영주권>
종교와 관련된 직업을 가지고 계신 분들은 이러한 직업을 통해 취업비자(R-1) 를 받고 나아가 영주권 까지 신청할 수 있습니다.  종교관련 직업은 일반적으로 알려진 목사님, 신부님, 또는 스님 외에도 종교를 수행하는 데 꼭 필요한 임무를 수행하는 사람들도 포함됩니다.  자격 조건만 갖춘다면 가장 빠르고 쉽게 영주권을 받을 수 있는 방법 중에 하나입니다.

H-1B 비자의 기록적인 소진으로 많은 분들의 앞으로의 계획에 차질을 빚으신 것으로 보입니다.  물론, H-1B 비자를 취득하면 차후에 영주권 신청할 때 많은 유리한 점이 있지만 그렇다고H-1B 비자만이 영주권으로 가는 최선의 길은 아닐 것입니다. 분명히 자신의 상황에 맞는 대체 방법이 있을 것이고 이에 대한 준비를 미리미리 하시기 바랍니다.
작성자
성기주 칼럼니스트    기사 더보기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우리의 목소리 전달이 필요합니다 2006.08.20
필자는 이번 주 뉴욕의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현재 이 곳에서 추진되고 있는 주 경찰의 서류미비자 체포에 관한 문제와 현재 추진되고 있는 포괄적 이민 개정안에..
모게지 (주택담보대출) 2006.08.14
미국에서 집을 살때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모게지라는 은행 대출을 받고 있습니다. 물론, 현찰로 살 수 있는 능력이 있으면 굳이 모게지를 얻을 필요는 없겠죠.&n..
석사학위 이상 H-1B 비자 소진과 이에 대한 대안책 2006.08.09
이민국은 석사학위 이상 H-1B 비자가 지난 7월 26일 까지 접수된 비자 신청서가 이미 올 쿼타를 넘어섰다고 발표했습니다. 실질적인 비자 소진 발표입니다.&nb..
이민비자 우선순위의 퇴행과 그 대책 2006.07.29
국무부는 최근 비자게시판 (Visa Bulletin) 을 통해 가족초청 1순위의 우선순위 날짜 (Priority Date) 의 기록적인 퇴보와 취업이민 3순위의..
부동산 취득과 이민신분 2006.07.23
부동산 취득과 이민 신분 최근 여러 지면을 통해 지금이 부동산 매입에 적기라는 기사들을 많이 접하게 됩니다. 특히, 한국에서 오는 돈으로 부동산을 매입하시려는 분..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