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포토뉴스
명품 치장 미 재무장관 부인 부적절했다 사과
보스톤코리아  2017-08-24, 21:15:55   
21일 스티븐 므누신(55) 미국 재무장관과 부인 루이즈 린턴(36)이 켄터키에 도착해 전용기에서 내리고 있다. (출처:인스타그램)
21일 스티븐 므누신(55) 미국 재무장관과 부인 루이즈 린턴(36)이 켄터키에 도착해 전용기에서 내리고 있다. (출처:인스타그램)
(서울=뉴스1) 정진탄 기자 = 각종 명품으로 치장해 여론 뭇매를 맞은 스티브 므누신 미 재무장관의 부인 루이즈 린턴(36)이 22일 "부적절했다"고 사과했다.

AFP 통신에 따르면 스코틀랜드 여배우 출신인 린턴은 소셜네트워크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자신의 사진과 관련, "어제 올린 소셜미디어에 올린 내 포스트와 대응에 사과한다. 부적절했고 매우 무감각했다"고 말했다.

린턴의 인스타그램 포스트는 사라졌으며 접근이 불가능한 것으로 전해졌다.
전날 린턴은 켄터키주에서 므누신 장관과 미 정부 전용기에서 내리는 사진과 글을 인스타그램에 올려 네티즌들의 비난이 쏟아졌다.

당시 명품 옷차림의 린턴은 "훌륭한 켄터키 휴가다!"면서 "롤랑뮤레 팬츠, 톰포드 선글라스, 에르메스 스카프, 발렌티노 락스터드 힐"이라고 자랑스레 달았다.

롤랑뮤레는 프랑스 명품 브랜드로 옷 한 벌에 수백만원을 호가하며 에르메스 스카프, 발렌티노 락스터드 힐도 수십만원대다. 

한편 미 재무부는 므누신 장관 부부가 이번 린턴 여행의 비용을 연방정부에 배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jjtan@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케이프코드 해안에서 상어가 패들보드 공격 2017.08.24
케이프코드 해변에서 패들보드를 즐기던 남성이 상어의 공격을 받았다. 지난 23일 오전에 발생한 상어의 공격은 패들보드에 거대한 이빨 자국을 남겼다. 다행히 인명..
커네티컷에서 틱에 물린 남성 사망 2017.08.24
커네티컷에 거주하는 55세 남성이 틱에 물려 사망했다. 커네티컷 주 검시관은 뉴필포드에 거주하는 마이클 요더가 8월 8일에 사망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사..
명품 치장 미 재무장관 부인 부적절했다 사과 2017.08.24
각종 명품으로 치장해 여론 뭇매를 맞은 스티브 므누신 미 재무장관의 부인 루이즈 린턴(36)이 22일 "부적절했다"고 사과했다.AFP 통신에 따르면 스코틀랜드..
트럼프, 의회와 갈등하면 지속불가능할텐데 2017.08.24
(서울=뉴스1) 김윤경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의회간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다. 대통령이 입법기관인 의회를 장악할 필요도 없고 그렇게..
전 주한미군사령관들 미, 한국 승인없이 북 공격 가능 2017.08.24
전 주한미군사령관들과 군사전문가들은 미국이 자국 영토를 위협하는 북한에 대해 한국 승인 없이 무력사용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고 미국의 소리(VOA) 방송이 23일..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