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포토뉴스
커네티컷에서 틱에 물린 남성 사망
독감 증상과 비슷, 심각할 경우 빈혈 및 장기 손상
바베시아증에 의한 사망 2015년, 2016년 각각 1건
보스톤코리아  2017-08-24, 21:18:35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커네티컷에 거주하는 55세 남성이 틱에 물려 사망했다. 

커네티컷 주 검시관은 뉴필포드에 거주하는 마이클 요더가 8월 8일에 사망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사망에 이르게 된 직접적인 원인은 신장과 간 기능이 정지했기 때문이며, 요더는 틱에 물린 후 바베시아증(Babesiosis)을 앓았다. 

요더의 배우자에 따르면 요더는 몇 주 동안 복통을 겪었다. 요더가 바베시아증을 겪고 있다는 진단을 받았을 때는 이미 너무 늦어 치료가 불가능한 상태였다. 

바베시아증은 진드기를 매개로 기생충이 체내에 들어올 때 발병한다. 보통 독감과 비슷한 증상을 일으키고 심각한 경우 빈혈과 동시에 장기 기관을 파괴한다.  

코네티컷 질병 통제 센터는 바베시아증 환자가 최근 들어 늘어나고 있다고 보고했다. 2011년에 74건이던 바베시아증 환자는 2014년에 205건으로 급증했다. 바베시아증에 의한 사망은 2015년과 2016년에 각각 1건이었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한국인보다 한국을 더 사랑한 미국인, 호머 헐버트 2017.08.24
“나는 웨스트민스터 성당보다도 한국 땅에 묻히기를 원하노라.” 한국 이름 헐벗. 그는 한국인보다 더 한국을 사랑한 미국인이었다. 역사교과서에 한 두 줄 정도 짧게..
케이프코드 해안에서 상어가 패들보드 공격 2017.08.24
케이프코드 해변에서 패들보드를 즐기던 남성이 상어의 공격을 받았다. 지난 23일 오전에 발생한 상어의 공격은 패들보드에 거대한 이빨 자국을 남겼다. 다행히 인명..
커네티컷에서 틱에 물린 남성 사망 2017.08.24
커네티컷에 거주하는 55세 남성이 틱에 물려 사망했다. 커네티컷 주 검시관은 뉴필포드에 거주하는 마이클 요더가 8월 8일에 사망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사..
명품 치장 미 재무장관 부인 부적절했다 사과 2017.08.24
각종 명품으로 치장해 여론 뭇매를 맞은 스티브 므누신 미 재무장관의 부인 루이즈 린턴(36)이 22일 "부적절했다"고 사과했다.AFP 통신에 따르면 스코틀랜드..
트럼프, 의회와 갈등하면 지속불가능할텐데 2017.08.24
(서울=뉴스1) 김윤경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의회간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다. 대통령이 입법기관인 의회를 장악할 필요도 없고 그렇게..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