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포토뉴스
'매파' 볼튼, 대북 선제타격 韓 위험美 보호가 우선
보스톤코리아  2017-12-21, 18:44:38   
존 볼튼 전 유엔 주재 미국 대사
존 볼튼 전 유엔 주재 미국 대사
(서울=뉴스1) 최종일 기자 = 미국이 북한을 군사적으로 공격할 수밖에 없을 때가 곧 올 것이라고 대북 강경 매파인 존 볼튼 전 유엔 주재 미국 대사가 지난 16일 말했다. 

유에스에이투데이(USA Today)에 따르면 이날 볼튼 전 대사는 찰스 테일러 전 공화당 의원이 노스캐롤라이나 애슈빌에서 주최한 연례 만찬 행사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볼튼 전 대사는 약 450명의 참석자들에게 "누구도 북한에 대한 무력 사용을 원하지 않는다. 한국에 대한 리스크(위험성) 때문이다. 누구도 이것이 발생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하지만 볼튼 전 대사는 북한의 핵무기 보유가 미국에 가하는 리스크는 이 같은 우려를 능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북한이 미국을 겁박하거나 실제 공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지 못하도록 예방하는 조치에 따른 리스크가 선제타격의 위험성보다 더 큰지를 어느 시점에선 선택해야 할 것이다"고 말했다. 

보수성향 싱크탱크인 미국기업연구소(AEI) 연구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볼튼 전 대사는 유엔 등 국제기구와의 협력보다는 대립적인 정책을 주장해왔다. 

볼튼 전 대사는 전쟁이 발발하면 단시간에 한국에서 수십만의 사망자가 나올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 "나는 이렇게만 말하겠다. 미국 대통령의 첫 번째 임무는 미국인들을 보호하는 것이다"고 말했다. 

대북 위기와 관련해 그동안의 협상은 실패했으며 추가 협상이 성공할 것으로 보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은 이란으로부터의 자금 지원을 바탕으로 무기를 생산하고 있으며, 이란이나 테러 조직에 핵무기를 기꺼이 팔려고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북한이 현재 무엇을 갖고 있든 간에, 이란은 내일 큰돈을 써  갖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볼튼 전 대사는 냉전 시대에 소련에 했던 것처럼 북한에 봉쇄전략(containment strategy)을 쓰는 것은 비현실적이라고 말했다. 

그는 "북한처럼 비합리적이고 이란처럼 이데올로기적으로 극단적 국가가 동일한 방식으로 억제될 것으로 생각하는 것은 신화이다"고 말했다. 

볼튼 전 대사는 당장 군사 행동을 촉구하지 않았지만 북한은 2018년 말까지는 핵무기로 미국 시민들을 타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출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이 때문에 군사적 행동을 고려해야 한다고 말했다.

allday33@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MA 벌금 피하려면 23일까지 의료보험가입 필수 2017.12.21
오바마케어 의무화 폐지와 별개로 매사추세츠 주민은 반드시 건강보험에 가입해야 벌금을 피할 수 있다. 20일 트럼프 행정부의 1조 5천억달러 감세안이 최종 확정됐다..
애플, 구형 아이폰 속도 의도적으로 늦춰 2017.12.21
애플이 20일 구형 아이폰의 성능을 의도적으로 저하했다는 의혹을 인정했다. 낮은 기온이나 노후 배터리가 탑재된 아이폰에서 갑자기 전원이 꺼지는 현상을 막기 위해..
'매파' 볼튼, 대북 선제타격 韓 위험美 보호가 우선 2017.12.21
미국이 북한을 군사적으로 공격할 수밖에 없을 때가 곧 올 것이라고 대북 강경 매파인 존 볼튼 전 유엔 주재 미국 대사가 지난 16일 말했다. 유에스에이투데이(US..
400불 고가 라디언스 전기장판 "고치려면 한국들고 오세요" 2017.12.14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장명술 기자 =  7월 보스톤 지역으로 이민 온 김대선(가명)씨는 11월 말 한국의 고가 전기장판을 구매했다. 보스톤이 너무 추워 전기..
로웰 선, 대니얼 고 연방하원 후보중 선두주자 2017.12.14
내년 연방하원 예비선거까지 약 9개월이 조금 넘게 남았다. 제3지역구 연방 하원 미키 송가스의 은퇴 발표 후 출사표를 던진 후보자는 무려 12명. 정치 전문가들은..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