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창규 KT회장 '20억 로비 자문단' 의혹 수사 착수
KT새노조 '황의 반칙, 배임' 고발…서울중앙지검 조사2부 배당"
14명의 정치권 인사, 군인과 경찰, 고위공무원 출신에게 고액의 급여
보스톤코리아  2019-03-29, 20:01:50 
삼성전자의 기술총괄 사장이었던 황창규(현 azKT 대표이사 회장)는 메모리반도체의 집적도가 1년에 두 배씩 늘어난다는 이론 ‘황의 법칙’을 만들었다. 지금은 ‘황의 반칙’을 저질렀다는 지적
삼성전자의 기술총괄 사장이었던 황창규(현 azKT 대표이사 회장)는 메모리반도체의 집적도가 1년에 두 배씩 늘어난다는 이론 ‘황의 법칙’을 만들었다. 지금은 ‘황의 반칙’을 저질렀다는 지적
(서울=뉴스1) 손인해 기자 = 황창규 KT회장이 KT 대표이사로서 20억원의 회사공금을 유용, 정·관·군·경 '로비사단'을 구축했다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중앙지검은 28일 KT새노조가 황 회장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상 업무상 배임 혐의 등으로 고발한 사건을 조사2부(부장검사 노만석)에 배당했다. 

앞서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황 회장이 2014년 1월 대표이사로 취임한 후 14명의 정치권 인사, 군인과 경찰, 고위공무원 출신에게 고액의 급여를 주고 민원 해결 등 로비에 활용해 왔다고 폭로했다. 

황 회장은 고액 자문료 의혹 외에 법인자금으로 상품권을 다량 구입한 뒤 현금화하는 일명 '상품권 깡' 수법으로 11억5000만원 규모의 비자금을 조성해 19·20대 국회의원 99명에게 4억여원을 '쪼개기 후원'한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해 6월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황 회장과 전·현직 임원 4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검찰에서 기각된 바 있다.
son@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뉴욕 라크랜드, 홍역 비상 감염자 153명 사태 심각 2019.03.29
미국 뉴욕주의 라크랜드 카운티가 26일(현지시간) 홍역으로 인해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미성년자들은 공공장소 출입이 금지됐다. AFP 통신에..
미셸 오바마 '비커밍', 날개 돋친듯 팔렸다…1천만부 돌파 2019.03.29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의 부인인 미셸 오바마의 회고록 '비커밍'(Becoming)이 역사상 가장 성공한 자서전이 될 전망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6일..
사회적 참사 특조위, 세월호 CCTV 조작 가능성 제기 2019.03.29
해군과 해경이 2014년 4월 16일 발생한 세월호 참사 폐쇄회로(CC)TV 증거자료를 조직적으로 조작, 은폐했을 가능성이 제기돼 파문이 예상된다.가습기살균제사건..
황창규 KT회장 '20억 로비 자문단' 의혹 수사 착수 2019.03.29
황창규 KT회장이 KT 대표이사로서 20억원의 회사공금을 유용, 정·관·군·경 '로비사단'을 구축했다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중앙지검은 2..
한담객설閑談客說: 백석 2019.03.29
남쪽에는 미당이요, 북에는 백석. 백석의 시 한편이다. 눈내리는 밤 어울릴 시가 어디 이 뿐이랴. 하지만 이 시를 이용악의 것인줄 알았다. 신살구를 잘도 먹더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