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근후 박사 강연회 성황
보스톤코리아  2019-06-06, 21:04:12 
이근후 박사(가운데) 함께 노인회 임원 이사진
이근후 박사(가운데) 함께 노인회 임원 이사진
백형기 홍경애 부부가 준비한 점심을 들고 있는 노인회원들
백형기 홍경애 부부가 준비한 점심을 들고 있는 노인회원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편집부 = 공익사단법인 가족아카데미아 이사장 이근후 박사의 보스톤 강연회에 약 80여명의 한미노인회 회원들이 참여해 성황리게 개최됐다. 

'나는 죽을 때까지 재미있게 살고싶다'란 제목으로 25일 토요일 성요한 교회에서 개최된 강연은 고 백린 선생 가족의 후원으로 이뤄졌다. 윤철호 노인회장은 “약 80여명이 참석하여 재미있게 경청 하셨고 질문도 하는 좋은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나는 죽을때까지 재미있게 살고싶다'의 저자인 이근후 박사는 강의 후 책판매대금 $1,000을 모두 노인회에 기부했다. 

1935년 대구에서 출생한 이 박사는 신경정신과 전문의로 연세대 및 이화여대 정신과 교수를 역임하고 현재는 활발한 강연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강의 후에는 고백린 선생의 삼남 백형기, 홍경애 부부가 준비한 점심을 들면서 대화를 나눴다. 

bostonkorean@hotmail.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피아니스트 백혜선 교수, 보스톤 한미예술협회를 위한 모금 연주회 2019.06.06
‘세심함과 사려 깊음이 앞서는 뛰어난 기교의 음악가’(LA 타임즈), ‘통이 크고 개성적인 퍼스낼리티’(뉴욕 타임즈), ‘유연하고, 활달하고, 의미로 가득한 놀라..
박현욱 학생 모스트아츠 피아노경연 결선 진출 2019.06.06
브루클라인에 위치한 베이커스쿨에 재학중인 박현욱(14)학생이 알프레드대학 연례 모스트아츠 페스티벌(MostArts Festival)의 젊은 피아니스트 경연대회서..
이근후 박사 강연회 성황 2019.06.06
공익사단법인 가족아카데미아 이사장 이근후 박사의 보스톤 강연회에 약 80여명의 한미노인회 회원들이 참여해 성황리게 개최됐다. '나는 죽을 때까지 재미있게 살고싶...
딸기밭이여 영원하여라! 보스톤 인근의 딸기농장 7곳 2019.06.06
여름은 달콤한 베리가 익어가는 계절이다. 6월에 수확하는 딸기를 시작으로, 7월 체리, 블루베리, 8월 블랙베리, 라즈베리 등 여름 내내 베리 피킹 시즌이 이어진..
CVS 신개념 의료 서비스 도입 예정 2019.06.06
수년 전 담배 판매 중단을 전격 결정했던 CVS에서 고객들에게 보다 나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새로운 형태의 점포 확장 계획을 발표했다. 이른바 ‘헬스허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