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한인
내년 연방 하원 공석 대니얼 고 유력 후보 거론
재선 포기한 니키 송가스 공석, 후보들 우후죽순 도전장
대니얼 고 실장은 아직 정확한 입장 표명 안해
보스톤코리아  2017-08-10, 20:46:37   
니키 송가스 연방 하원(우)의 내년 선거 출마 포기 선언 이후 공석을 노리는 정치 지망생들이 우후 죽순처럼 나서고 있다. 보스톤 글로브는 9일 이들 후보중에 대니얼 고 마티 월시 보스톤시장 비서실장(32, 좌)이 유력후보로 거론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니키 송가스 연방 하원(우)의 내년 선거 출마 포기 선언 이후 공석을 노리는 정치 지망생들이 우후 죽순처럼 나서고 있다. 보스톤 글로브는 9일 이들 후보중에 대니얼 고 마티 월시 보스톤시장 비서실장(32, 좌)이 유력후보로 거론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장명술 기자 =  니키 송가스 연방 하원의 내년 선거 출마 포기 선언 이후 공석을 노리는 정치 지망생들이 우후 죽순처럼 나서고 있다. 보스톤 글로브는 9일 이들 후보중에 대니얼 고 마티 월시 보스톤시장 비서실장(32)이 유력후보로 거론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니키 송가스 의원은 매사추세츠 제 3지역구로 콘코드, 로웰, 로렌스, 헤이버힐, 앤도버 등 약 40개 타운이 포함되어 있는 곳이다. 이 지역구는 부촌과 근로자계층의 타운이 모두 섞여 있는 곳으로 지난해 대선에서 힐러리가 57%대 35%로 트럼프에 승리를 거뒀던 민주당 우세 지역이다. 따라서 주로 민주당 후보가 후계자로 거론되고 있다. 

매사추세츠 정계에서는 앤도버 출신인 대니얼 고 비서실장이 가장 유력한 후보중의 하나로 거론되고 있다. 하버드와 하버드 비즈니스 스쿨을 졸업하고 허핑턴포스트에서 근무했던 엘리트 경력을 가진 그는 보스톤글로브 등 여러 언론관계자들에게 정치계 입문에 뜻이 있음을 밝혀왔다. 

대니얼 고 실장은 지난해 12월 보스톤글로브와의 인터뷰에서 “내가 정치계 입문을 생각지 않았다면 그것은 솔직하지 못한 것”이라고 시인했었다. 보스톤 시청을 2006년부터 출입해 왔던 앤드류 라이언 보스톤 글로브 기자는 일반적으로 비서실장은 음지를 택하는데 대니얼은 여러 언론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아왔다고 지적했다. 

글로브는 대니얼 고가 지난 1968년 케빈 화이트 보스톤 시장의 젊은 하버드 출신 비서실장 바니 프랭크 전 연방 하원의원 이래 처음으로 가장 주목받는 비서실장이라고 평했다. 바니 프랭크 전 하원의원도 대니얼 고와 시장에 대해 “나는 월시 시장과 그의 친분관계에 대해 아주 깊은 인상을 받았다. 상호 신뢰가 깊다”고 평했다. 

이 같은 언론의 주목에도 불구하고 대니얼 고 비서실장은 아직 공식적으로 출마의사를 밝히지는 않고 있다. 보스톤코리아는 이메일을 통해 대니얼 고 실장에게 출마여부를 질문했으나 아직 답변을 받지 못했다. 

대니얼 고의 출마가 확실시 된다면 가장 유력한 경쟁자는 앨런 미핸(53)으로 앨런은 마틴 미핸 유매스로웰 총장의 전 부인이다. 앤도버 출신인 미핸씨는 “아주 진지하게 출마를 고려하고 있으며 가족들과 이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며 출마를 거의 확실시 했다. 

앨런 미핸은 현재 한 병원의 컨설턴트로서 활동하고 있다. 1996년 마틴 미핸 당시 총장과 결혼했으나 이후 이혼했다. 제 3 지역구에서 잘 알려진 그녀는 20년 동안 정치적 입지를 다져왔다. 앨런 미핸은 2007년 니키송가스 첫 연방하원 도전 때 선대공동위원장을 했으며 2010년에도 같은 역할을 맡았다. 따라서 대니얼 고가 출마한다면 앨런 미핸과 열띤 경합을 벌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이번 공석에 관심을 보이는 후보는 앤도버 주 상원 바바라 엘탈리엔으로 “아주 열정적으로 니키 송가스의 연방 하원의석 출마를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주 로웰의 주 상원 아일린 도노휴 상원도 가족들과 출마를 의논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일린 도노휴 상원의원은 2007년 선거에서 니키 송가스에 이어 2위를 차지해 패해했던 경험을 갖고 있다. 

액튼 주 상원의원인 제임스 엘브리지도 출마를 고려중이다. 또한 주 하원 제니퍼 벤슨 씨도 출마를 고려중이다. 

뿐만 아니라 로웰 지역 변호사인 마이클 갈라거씨도 출마를 저울질 하고 있다. 2014년 민주당 부주지사 선거에서 패배한 스티븐 케리건 씨도 출마를 생각하고 있다. 또한 전 주 상원의원 배리 파인골드도 출마의사를 밝혔다. 

이외에도 일부 공화당계 후보자들도 출마를 고려하고 있으며 녹색당 후보도 있다. 

editor@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영화 택시운전사 무료 티켓 이벤트 당첨자 [1] 2017.08.11
영화 '택시운전사'의 5행시 작성 무료 티켓 이벤트에서 총 14명의 당선자가 선정됐다. 11일 보스톤 개봉을 기념해 8월 4일부터 9일까지 보스톤코리아닷컴 및..
북-미, '말폭탄' 진짜폭탄 되나 2017.08.10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미국과 북한이 서로 무력공격을 할 수 있다는 식의 '말 폭탄 대결'이 9일에도 이어지면서 위협 수위가 극에 달하고..
내년 연방 하원 공석 대니얼 고 유력 후보 거론 2017.08.10
 니키 송가스 연방 하원의 내년 선거 출마 포기 선언 이후 공석을 노리는 정치 지망생들이 우후 죽순처럼 나서고 있다. 보스톤 글로브는 9일 이들 후보중에..
일식특수필터안경 구입시 주의하세요. 2017.08.10
8월 21일 개기일식(solar eclipse)을 바라볼 때 사용되는 일식특수필터안경 구입시 상당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비영리단체 미천문학협회는 일식..
보스톤공립도서관, 일식특수필터안경 무료 배포 2017.08.10
보스톤공립도서관(BPL)이  8월 21일 일식때 사용할 수 있는 일식특수필터 안경을 무료로 배포한다. 보스톤공립도서관은 보스톤 시내 도서관 각 ..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