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동영상
보스톤 코리아 포토 에세이 열번째
보스톤코리아  2010-11-29, 15:32:52   
처음 봤을 때 모델인 줄 알았다.
훤칠한 기럭지에 긴 머리, 뚜렷한 이목구비.
말을 걸어보니 서글서글한 그가 거기 있다.

현재 버클리 음대 더블베이스를 전공
재즈 뮤지션의 길을 걷고 있는 이덕천(32)씨

한국에서의 전직은 약사. 그는 아주 뒤늦게 음악에 입문했다.
교회에서 가스펠 기타를 치다 음악을 공부하기로 결심했다.

열정이 있는 사람에겐 배움의 길은 나이에 상관없이 항상 열려있다.
오랜 길을 같이 걸어와준 이해심 많은 부인과 토끼 같은 딸들이 함께 미국에 온지 4달째.
언어가 안 통하고 대중교통이 한국에 비해 많이 뒤쳐져 어려움을 겪지만 학교수업이 재미있다.

밴드에서 꼭 필요한 악기 베이스,
저음이 풍부한 재즈의 매력에 푹 빠져 힘든 것도 잊을 수 있다

약사를 하며 경제적인 뒷받침을 하고 음악을 하며 자유를 추구하는 삶을 살고 싶다는
그다.
영어수업이 있다며 바삐 강의실로 돌아가는 그의 발길은 오늘도 거침없이 꿈을 향한다.

 

글 : 장현아 / 사진 : 장현아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보스톤 코리아 포토 에세이 열두번째 2010.12.13
겨울 바람이 정말 겨울처럼 거리를 만들고 있는 날 오후 김한나 씨(27)를 만났다. 김한나씨는 변호사 시험을 통과하고 로펌에서 일하고 있는 프로패셔널이다. 가냘퍼..
보스톤 코리아 포토 에세이 열한번째 2010.12.06
버클리 음대생 서영지(26)씨 나이보다 훨씬 어려 보이는 깜찍한 외모. 20살인줄 알았는데 26살이란다. 자유로움을 추구할 수록 어려보이는 걸까. 6살 때 가스팰..
보스톤 코리아 포토 에세이 열번째 2010.11.29
처음 봤을 때 모델인 줄 알았다. 훤칠한 기럭지에 긴 머리, 뚜렷한 이목구비. 말을 걸어보니 서글서글한 그가 거기 있다. 현재 버클리 음대 더블베이스를 전공 재즈..
보스톤 코리아 포토 에세이 아홉번째 2010.11.15
설거지가 가장 힘들고 싫다는 김훈(22) 씨. 그와 대화하는 것은 시간이 가는 줄 모르게 하는 매력이 있다. 써픽 대 심리학과 3학년에 재학 중인 그는 막내처럼..
보스톤 코리아 포토 에세이 여덟번째 2010.11.08
가을이 잘 어울리는 남자 늘 다니는 하버스 스퀘어 이지만 그날 그가 있는 하버드 스퀘어는 왠지 달라 보였다. 키 185cm / 몸무게 78kg 의 날렵한 몸매덕분..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