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화제,황당
中 언론 "중국은 미국 앞에 겸손해야 한다"
보스톤코리아  2007-04-16, 11:26:10   
▲ 지난 2005년 중국을 방문한 부시 미국대통령이 중국인민대회당에서 후진타오 중국국가주석과 만나 악수를 나  

중국과 미국을 비교하는 것을 즐기는 중국인들은 중국의 역사는 5천 년이나 되고 미국의 역사는 200년이라고 말한다. 이와 같은 비교 방식은 똑같은 기준에서 살펴보는 것이 아니다.


상술한 ‘5천 년 - 2백 년’의 관점은 서로 다른 기준에 입각해 있다. 중국이 5천 년 역사를 지니고 있다는 것은 중국의 문명사를 말하는 것이고 미국은 고작 2백 년 역사를 가지고 있다는 것은 미국의 현대 국가로서의 역사로써 이 두 사실의 좌표는 같지 않다.


만일 문명사를 기준으로 중국에 5천 년 문명이 있다고 하면 미국 문명의 기원도 수천 년 전 그리스 시대에서 시작된다. 미국의 주류 문명은 유럽의 서방 문명에서 기원했으며 현재 미국은 서방 문명의 최고 결정체 국가라고 볼 수 있다.


미국 건국의 아버지들은 유럽에서 북미주에 건너오면서 유럽의 수천 년 문명을 함께 가져 왔으며 이같은 유럽 문명의 정수가 오늘 날 미국인의 일상 생활 속에 존재하기도 한다.


중국의 일부 전문가들은 서방 문명을 기독교 문명이라고 하는데 기실 서방 문명에는 그리스인의 진실 탐구 정신, 로마인의 법률시스템, 기독교의 창조주 신앙, 근대의 자유정신 등 4가지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미국에서는 이 같은 요소들이 과학, 법치, 사람들 사이의 평등 원칙 및 권력에 대한 의심으로 인한 공민 참정, 인권과 자유에 대한 추구로 발전했다. 현대 국가 건설의 역사에서 보면 미국은 중국을 훨씬 앞서 있다.


미국의 연방제도는 1789년에 시작했다. 미국 헌법은 세계 최초의 현대식 성문 헌법이다. 그러나 중국의 현대 국가 역사는 1949년에 시작됐으며 당시 중국의 국가 체계는 1789년의 미국과 같았다. 이렇게 보면 양국 간 격차는 160년이다. 1949년 이전의 길고 길었던 봉건주의, 그리고 1840년 이후 반봉건, 반식민지의 중국은 완성된 현대 국가가 아니다.


1931년 일본이 중국을 침략했을 때 중국에는 난징의 중화민국 정부가 있었지만 이 정부의 통치 범위는 동부 5개 성 뿐이었고 기타 지역은 130개 군벌이 통치하고 있었다. 중국이 어느 정도의 국가 체계를 갖춰 국제 관계에 독립 국가로 등장한 것은 1949년의 일이었다.


그러나 그 후 중국은 또다시 문화대혁명의 굽은 길을 걸어왔으며 진정한 현대 국가의 실천은 1979년부터 시작됐다. 따라서 문명의 역사를 언급할 때 중국인들이 거만하게 구는 것은 오히려 우스운 일이다. 엄밀히 말하자면 미국을 존경하고 그 속에서 도움이 될 만한 점을 배워야 할 것이다.


원문 : 환구시보(环球时报)

번역 : 온바오 한성훈


"한국에 없는 중국뉴스, 온바오뉴스 "

-온라인 중국정보, 온바오(on報)-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中 세계 최대 조각상 '염황이제' 20년 만에 완공 2007.04.24
▲ 안개가 끼면 숨어버리는 염황이제(炎_二帝) 조각상 한국 "단군의 자손" 중국 "염황의 자손" 산허리의 자연절벽에 역대 대통령의 얼굴을 새겨놓은..
환경보호에 앞장서는 브라질 은행들 2007.04.24
환경위험이 있는 프로젝트에 대출 금지 브라질 은행들이 사회환경 분야에 책임감을 갖고 세계적으로 주도해가고 있다. 브라질은 가장 많은 수의 ‘적도 기준..
中 언론 "중국은 미국 앞에 겸손해야 한다" 2007.04.16
▲ 지난 2005년 중국을 방문한 부시 미국대통령이 중국인민대회당에서 후진타오 중국국가주석과 만나 악수를 나   중국과 미국을 비교하는 것..
마누라 치마바람에 부패하는 중국 관료들 2007.04.16
중국 당정 관리 중 2/3가 부정부패에 연루될 정도로 부패비리로 몸살을 앓고 있는 중국에서 당정 관리만큼이나 간부 부인들도 비리에 연루돼 의혹을 받거나 실제로 비..
복싱하는 맥주점, 브라질 인기 2007.04.16
스트레스 해소 장소로 1950년대 미국에서나 볼 수 있는 광경이 브라질 맥주점에서 유행으로 뜨고 있다. 이는 손님들이 단지 맥주를 마시는 것 외에 복싱을..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