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하원 최종 세제개혁안에 합의법인세 35%→21%
개인 최고 소득세율도 39.6%→ 37%로 인하
보스톤코리아  2017-12-14, 20:14:04 
오린 해치 미국 상원 재무위원회 위원장
오린 해치 미국 상원 재무위원회 위원장
(워싱턴 로이터=뉴스1) 이창규 기자 = 미 의회 공화당원들이 최종 세제개혁안에 합의했다고 오린 해치 미국 상원 재무위원회 위원장이 13일 밝혔다. 

정통한 소식통에 따르면, 합의된 세제개혁안에는 법인세를 21%로 낮추고, 개인 최고 소득세율을 39.6%에서 37%로 인하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또한 주와 지방의 재산세와 소득세 공제액을 최대 1만달러 한도 안에서 계속 허용하는 방안도 들어있다. 

이는 당초 트럼프 대통령이 제안한 20%를 소폭 상회하지만 현행 법인세인 35%보다는 훨씬 낮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법인세를 21%로 낮추는 방안을 지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최종 세제개혁안이 정해지지는 않았다고 말했지만 상원과 하원 양원이 세제개혁안에 대해 합의에 이르고 있으며 다음 주 최종 표결에는 별 문제가 없어 보인다.

해치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과 점심을 함께 할 준비를 하면서 기자들에게 "꽤 좋은 합의 결과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해치 위원장의 발언은 상원의 최종 표결이 이르면 오는 18일 시작될 가능성을 높였다. 그는 세제개혁안의 세부 내용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yellowapollo@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책임회피 트럼프 무어, 내가 안된다고 말했잖아 2017.12.14
앨라배마주 보궐선거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전폭 지지한 로이 무어 후보가 패배하자 트럼프 대통령이 문제 원인을 외부로 돌리며 책임 회피에 나섰다.13일..
1.25~1.50%로 금리인상 반대 많아 향후 험로 예상 2017.12.14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13일 연방기금금리를 시장의 예상대로 인상했다. 다만 금리인상에 반대하며 동결을 주장한 위원이 둘이나 등장해 향후 긴축행보가..
상·하원 최종 세제개혁안에 합의법인세 35%→21% 2017.12.14
미 의회 공화당원들이 최종 세제개혁안에 합의했다고 오린 해치 미국 상원 재무위원회 위원장이 13일 밝혔다. 정통한 소식통에 따르면, 합의된 세제개혁안에는 법인세를..
헤일리 美대사 "평창올림픽 참가, 완전한 확정은 아냐" 2017.12.07
최근 북한의 미사일 도발로 미국 내 불안감이 높아진 것과 관련,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 대사가 자국 선수들의 평창 올림픽 참가 여부에 확답을 내놓지 않았다.헤..
트럼프가 예루살렘 무리수로 노린 것은? 2017.12.07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예루살렘을 이스라엘 수도로 인정한 것을 놓고 전 세계가 격분하고 있다. 이번 결정을 반기는 곳은 단 한 곳, 이스라엘 뿐이다. 중동에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