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무부 4월부터 미국민들에게 5000억달러 지급
의회에서 여러 가지 방안 두고 의견 조율 중
보스톤코리아  2020-03-19, 19:59:28 
 (보스톤=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재무부는 내달 4월초부터 미국 각 가정에 직접적으로 현금 지급을 구체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트럼프행정부의 계획은 의회의 승인을 받아야 하지만 현실화 될 가능성이 높다. 17일 재무장관은 가정당 1천불씩 지급하겠다는 내용을 발표한 바 있다. 

재무부는 18일 메모를 통해 미국 국민 각 가정에 2천500억달러씩 두차례에 나눠 현금을 지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첫번째 체크는 4월 6일 발송하며 2번째 체크는 5월 중순 발송할 계획이다. 구체적인 금액은 각 가정의 인원수에 따라 달라질 전망이다. 

1조 달러의 규모의 재무부 경기 부양책은 항공업계에 500억달러를 투입해 안정화를 시키고 현재 어려움을 겪는 경제분야에 1천500억달러를 투입해 대출을 실시할 계획이다. 3천억달러는 스몰비지니스에 투입한다. 

세번째 코로나바이러스 사태 경기부양책은 다음주 의회에서 다뤄질 전망이다. 하원은 두번째 경기부양책을 통과시켰고 18일 상원은 재빠르게 하원 의결안을 통과시키고 재무부의 신규 부양책을 논의 중이다. 

상원 다수당 미치 맥코넬 원대대표는 상원 회의에 앞서 하원이 통과시킨 유급병가, 비상 식품공급, 무료 코로나검사 등을 빠르게 처리해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다는 의지를 강력히 표명했었다. 유급 병가에 대해서는 사업체에 미치는 영향으로 인해 공화당 상원들은 반대하고 있지만 맥코넬 대표는 재무부가 제안한 세번째 경기부양책에 집중해야 한다며 공화당 상원들을 다독였다.  

많은 경제 전문가들은 미국이 확실하게 경기후퇴에 접어들고 있다고 경고하고 있으며, 트럼프 행정부는 2008년 재정위기 때 겪었던 커다란 정치적 타격이 재발하지 않도록 선제적으로 대처한다는 입장이다. 

그럼에도 많은 경제학자들은 대규모 경기부양책이 수백만명의 실업을 멈추고 다시 되돌리기에 충분한 것인지에 대해서 회의를 표하고 있다.

hsb@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21일 두번째 사망자, 112명 확진자 늘어 총 525명 2020.03.21
매사추세츠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21일 112명이 증가해 총 525명에 달했다. 주 보건부의 발표에 따르면 미들섹스 카운티에서 177명의 환자가 발생해 가장 많..
매사추세츠 첫 사망자 발생, 20일 85명 확진자 급증 총 413 2020.03.20
미국 전체 확진자가 하룻만에 1만7천여명으로 폭증했고 매사추세츠에선 첫 사망자가 발생했다. 미국내 코로나 상황이 숨가쁘게 악화일로를 걷고 있다. 주 보건부는 20..
지금까지 이런 미국생활은 없었다 2020.03.19
오늘이 낯설다. 코로나바이러스가 미국을 잠식해 들면서 한번도 경험하지 못한 미국을 만나고 있다. 어제에서 오늘을 보고 내일을 예측하던 우리들이다. 코로나바이러스는..
재무부 4월부터 미국민들에게 5000억달러 지급 2020.03.19
재무부는 내달 4월초부터 미국 각 가정에 직접적으로 현금 지급을 구체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트럼프행정부의 계획은 의회의 승인을 받아야 하..
과기협 수학경시대회 취소, 등록비 전액 환불 2020.03.19
재미과학기술자협회 (KSEA, 이하 과기협)는 오는 4월 18일 예정되었던 수학경시대회를 전격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코로나바이러스로 불가피하게 취소한 상황이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