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톤 미국내 유권자 등록율 1위 달려
30일 목요일 마감에는 더 많이 몰릴 듯
인터넷을 통해 간단하게 등록 가능
보스톤코리아  2017-03-29, 10:50:31 
지난 27일 월요일 보스톤 총영사관 회의실에서 엄성준 보스톤 총영사와 남궁연 보스톤재외선거관리위원장이 참여한 가운데 27일까지의 유권자 등록상황을 점검하고 유권자 등록 장려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이날 엄성준 총영사는 재외선거관리위원회 남궁연위원장과 윤미자 부위원장을 임명하는 위촉식도 가졌다.
지난 27일 월요일 보스톤 총영사관 회의실에서 엄성준 보스톤 총영사와 남궁연 보스톤재외선거관리위원장이 참여한 가운데 27일까지의 유권자 등록상황을 점검하고 유권자 등록 장려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이날 엄성준 총영사는 재외선거관리위원회 남궁연위원장과 윤미자 부위원장을 임명하는 위촉식도 가졌다.
(보스톤=보스톤코리아) 장명술 기자 = 보스톤이 19대 대선 재외선거 유권자등록에 있어 미국내 선두를 달리고 있다. 보스톤 총영사관 관할내 뉴잉글랜드 지역 유권자들은 3월 27일 현재 영주권자(재외선거인) 273명, 학생등 단기체류자(국외부재자) 1878명 등 총 2276명이 등록 12.27% 등록율을 기록함에 따라 미국내 선두를 기록했다. 

2017년 대선을 앞두고 보스톤 지역 예상 선거인 수는 총 17,534명으로 지난 2012년 대선 당시 선거인 수인 12,890명에 비해 무려 5천여명이나 증가한 상태다. 따라서 중간 집계 등록율 1위는 보스톤 재외국민들의 대선 관심도를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유권자 신고, 신청 등록이 선관위 재외선거 웹사이트를 통해 손쉽게 진행할 수 있게 함에 따라 보스톤은 유학생을 비롯한 단기체류인(국외부재자)들의 신청이 비교적 높았다. 그렇지만 이민국 방문교환학생비자프로그램(SEVP)에 등록된 매사추세츠의 유학생만 해도 4천여명이며 뉴햄프셔, 로드아일랜드, 버몬트, 메인 학생을 포함하고 기타 단기 체류자의 수를 더하면 아직 상당수가 선거등록을 미루고 있는 상태다.

미국내 영주권자(재외선거인) 등록은 27일 월요일 현재 273명으로 미국내 다른 지역에 비해 크게 낮지는 않지만 학생 등에 비해 낮은 수치다. 이에 따라 향후 재외선거는 영주권자들을 얼마나 투표소로 끌어들이느냐에 따라 선거율에 커다란 변동이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보스톤 총영사관이 임명한 보스톤 재외선거관리위원회 남궁연 위원장과 윤미자 부위원장은 지난주 일요일 보스톤 지역 각 교회협의회의 협조를 얻어 각 교회별로 투표를 독려하는 등 유권자 등록에 매진했다. 그럼에도 아직도 많은 영주권자들은 소중한 한표를 제대로 활용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아직까지 유권자 등록을 미루고 있는 영주권자들과 유학생들 기타 단기체류인들은 30일까지 반드시 등록을 마쳐야 자신의 한 표 권리를 행사할 수 있다. 등록을 원하는 유권자들은 여권, 주민등록만 있으면 선관위 웹사이트를 통해 순식간에 마칠 수 있다. 기존 영구명부에 등록된 유권자들은 다시 등록하지 않아도 된다. 

인터넷 등록이 낯선 경우 보스톤 총영사관을 직접 방문해서 등록해도 무방하다. 

선관위 웹사이트 : ova.nec.go.kr

editor@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아마존의 베조스, 버핏 제치고 '세계 2위' 부호로 우뚝 2017.03.30
아마존의 창립자이자 최고경영자(CEO) 제프 베조스가 워런 버핏을 꺾고 세계 부자 순위에서 2위로 올라섰다. 29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블룸버그억만장자지..
올스톤 북경 화재로 영업 잠정적 중단 2017.03.29
올스톤 소재 중화요리 전문점인 북경이 3월 10일 건물 지하에서 발생한 화제로 현재 영업을 잠정 중단하고 있다. 화재는 3월 10일 오후 8시 반께 건물..
이번 주말 만우절 폭설 일부 최대 8인치 2017.03.29
기상청은 3월 31일 금요일 보스톤 지역에는 최대 3인치, 일부 매사추세츠 지역에는 최대 8인치의 폭설이 쏟아질 수 있다고 예보했다. 기상청은 매사추세츠..
한서혜, 보스톤 발레 '잠자는 숲속의 공주' 공주역 2017.03.29
보스톤 발레단 수석 무용수(principal dancer)인 한서혜 씨가 공주역을 맡은 “잠자는 숲속의공주(The Sleeping Beauty) 보스톤 발레 공연..
보스톤 미국내 유권자 등록율 1위 달려 2017.03.29
보스톤이 19대 대선 재외선거 유권자등록에 있어 미국내 선두를 달리고 있다. 보스톤 총영사관 관할내 뉴잉글랜드 지역 유권자들은 3월 27일 현재 영주권자(재외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