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우치 "백신 충분히 공급시 내년 여름 미국 집단면역 가능"
화상 회견서 , 우린 할 수 있다. 조금만 더 버티자
보스톤코리아  2020-12-02, 11:39:46 
 (서울=연합뉴스) 김용래 기자 =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광범위하게 진행되면 내년 2분기까지는 미국인들이 집단면역을 이루게 될 것이라고 1일(현지시간) 예상했다.

정치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감염병 전문가인 파우치 소장은 이날 콜로라도주의 재러드 폴리스 주지사와 공동 화상 기자회견에서 의료진과 고위험군에 대한 코로나19 백신접종이 이달 시작되고 내년 4월부터는 나머지 국민들에 접종이 이뤄질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파우치 박사는 회견에서 코로나19 백신이 충분히 공급된다고 가정할 시 내년 2분기 말까지는 대다수 미국인이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이는 내년 가을이면 사람들을 학교와 일터로 안전하게 돌아오게 할 수 있는 집단면역(herd immunity)을 우리가 갖게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파우치 소장은 이어 "우리가 거기(집단면역에) 도달하면 과거 천연두, 소아마비, 홍역에 대처했던 것처럼 이 감염병을 진압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우리는 할 수 있다. 좀 더 오래 버티기만 하면 된다"고 강조했다. 집단면역은 집단 내에서 구성원 대부분이 특정 감염 질병에 대한 면역력을 가진 상태를 뜻한다.

파우치 소장이 밝힌 대로 미국에서는 이달 안에 코로나19 백신의 대규모 배포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1일 회의에서 규제당국이 화이자와 모더나가 각각 개발한 백신의 사용을 승인하면 이달 말까지 총 4천만회분의 백신이 미 전역에 공급될 것으로 전망했다.

미국 전체인구 3억3천만명 중 2천만명이 면역을 형성할 수 있는 분량이다. 이후에는 백신이 일주일에 500만∼1천만회분씩 배포될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의 첫 백신 물량은 코로나19의 최전선에서 싸우는 의료진에게 우선 공급될 예정이다.

CDC 산하 국립면역호흡기질환센터의 낸시 메소니에 국장은 이날 예방접종자문위원회(ACIP) 회의에서 백신 배포 3주 이내에 전국의 의료종사자 대다수가 접종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yonglae@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우체국, 12월 중 토,일요일 연장 영업 2020.12.02
연말시즌인 12월에는 주말 및 일요일에도 우체국을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매사추세츠 일부 우체국은 연말 연시 수많은 고객들의 선물과 카드 등 폭증하는 우편 수..
매스 코로나바이러스 하루 확진자 4,613명 사상 최대 2020.12.02
4,613명, 12월 2일 하루 확진자 수치다. 지난 2일간 약간 감소추세를 보였던 매사추세츠주 코로나바이러스 상황은 마치 해일처럼 폭증했다. 누적확진자는 225..
파우치 "백신 충분히 공급시 내년 여름 미국 집단면역 가능" 2020.12.02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광범위하게 진행되면 내년 2분기까지는 미국인들..
연방법원, 트럼프 '전문직 비자 H-1B 요건 강화'에 제동 2020.12.02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일자리 감소를 이유로 강화한 전문직 취업비자(H-1B)의 발급요건 시행이 미연방법..
국력 따른 백신 확보 명암…선진국이 물량 우선 확보 2020.12.02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영국 정부가 2일 코로나바이러스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백신 긴급사용을 세계 최초로 승인한 가운데 선진국들이 백신 물량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