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하원, $2,000 개인부양수표 변경안 통과, 상원에 압력
공화당 하원 중 43명 $2,000 변경안에 찬성 투표
공화당 상원은 부정적이지만 조지사 선거로 인해 부담
보스톤코리아  2020-12-28, 19:24:07 
하원 표결 후 퇴장하는 펠로시 의장
하원 표결 후 퇴장하는 펠로시 의장
하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와 관련해 개인에게 지급하는 부양수표를 600달러(66만원)에서 2천달러로 변경하는 법안을 28일 통과시켰다. 

하원은 이날 본회의를 열어 찬성 275명, 반대 134명으로 이 법안을 의결해 상원으로 넘겼다. 이 변경법안에는 43명의 하원 공화당 의원들이 찬성표를 던졌다. 

의회가 상·하원 합의로 지난 21일 통과시킨 법안에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경기부양을 위해 성인 1인당 최대 600달러를 지원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서명을 거부하다 27일 마지못해 서명해 이 법안을 발효시켰지만, 지원금을 2천달러로 늘려야 한다는 주장은 굽히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이 $2,000 상향을 주장하자 민주당은 21일 통과된 법안 내용에서 $600을 $2,000로 대체하고 부양 자녀들에게도 $2,000을 지급한다는 내용의 변경안을 제출, 통과시켰다.

하지만 공화당이 다수석인 상원의 경우 연방정부 부채 증가 등을 우려하며 지원금 상향에 부정적이어서 통과 여부가 확실치 않다.

상원은 29일 본회의를 열어 하원이 통과시킨 예산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공화당의 기존 입장대로라면 부결될 가능성이 크지만, 이 경우 트럼프 대통령에게 정면으로 반기는 드는 모양새가 된다. 

또 공화당이 개인 현금 지급을 반대하는 모양새를 확실하게 드러내1월 5일 연방 상원 2석을 놓고 치러지는 조지아주 결선투표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우려가 있다.

로이터통신은 이 법안이 상원에서 어떻게 될지는 분명하지 않다며 공화당 미치 매코널 상원 원내대표가 표결에 관해 어떤 언급도 하지 않은 상태라고 말했다.

jbryoo@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케임브리지 모더나 한국에 4천만회 분량 백신 공급 2020.12.29
미국의 제약회사 모더나는 29일 "한국 정부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4천만 도즈 또는 그 이상의 분량을 가능성 있게 공급하기 위한 논의를 했음을 확인한다"..
27일 발효된 코로나바이러스 구제법안 나에겐 무슨 혜택 2020.12.28
22일 통과된 9천억달러 코로나바이러스 구제법안이 27일 트럼프 대통령의 서명으로 발표됐다.이번 구제법안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피해를 입은 미국민들을 지원하기..
미 하원, $2,000 개인부양수표 변경안 통과, 상원에 압력 2020.12.28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미국 하원은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와 관련해 개인에게 지급하는 부양수표를 600달러(66만원)에서 2천달러로 변경하..
연방 상원 다수당 놓고 조지아주 결선투표, 막판 초박빙 2020.12.28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미국 연방 상원의 다수석을 차지하기 위한 조지아주 결선투표가 치열한 초박빙 승부 속에 막바지 선거전을 펼치고 있다.미국은 지..
노바백스, 미국서 5번째로 3단계 백신 임상시험 돌입 2020.12.28
두 차례 연기후 3단계 시험…영국에선 이미 3상 진행 중(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미국 제약회사 노바백스가 28일(현지시간) 미국과 멕시코에서 신종 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