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택근무 반대하는 머스크, 임원들에게 "출근 싫으면 짐 싸라"
반드시 본사로 출근해야…업무 상관없는 사무실은 안 돼
보스톤코리아  2022-06-01, 17:09:47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테슬라 임원들을 향해 다시 사무실 출근을 시작할 것을 요구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3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트위터에는 머스크가 테슬라 임원들에게 보낸 이메일로 보이는 사진이 올라왔다.

이 사진 속에서 발신자는 머스크였고 수신자는 임원들이었다.

 '원격 근무는 더는 허용되지 않는다'는 제목의 이메일에는 "원격 근무를 하고 싶은 사람은 최소 주 40시간을 사무실에서 일하거나, 아니면 테슬라를 떠나야 한다"며 "이는 우리가 공장 노동자들에게 요구하는 것보다 적다"고 적혀 있었다.

 또 "(출근은) 반드시 테슬라 본사여야 하고 업무와 무관한 원거리 지사는 안 된다"며 "예컨대 프리몬트 공장의 인사 담당자가 다른 주의 사무실에 있는 것"이라고 쓰여 있었다.

 이 이메일이 머스크가 정말 테슬라 임원들에게 보낸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다만 이 사진을 올린 머스크의 팔로워는 머스크를 언급하며 '사무실 출근이 구시대적 개념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에게는 무엇이라 말하겠느냐'고 물었고 머스크는 "그들은 다른 곳에서 일하는 척 해야 한다"고 답했다.

머스크가 직원들의 처우와 관련 이처럼 강경한 태도를 보인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라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페이팔에서 머스크와 함께 일했던 벤처 투자자 키스 라보이스는 지난 4월 트위터를 통해 머스크와 연관된 한 일화를 소개했다.

이에 따르면 머스크는 어느 날 스페이스X에서 커피를 마시기 위해 줄을 서며 어슬렁거리는 한 무리의 인턴들을 봤다.

라보이스는 "머스크는 이런 모습이 생산성을 갉아먹는다고 본다"며 만약 이런 일이 다시 벌어지면 모든 인턴을 해고하겠다고 위협했다고 적었다. 그는 또 머스크가 직원들을 감시하기 위해 회사에 보안 카메라를 설치했다고도 밝혔다.

라보이스는 머스크가 트위터를 인수한다면 트위터 직원들이 갑자기 각성할 것 같다고도 적었다. 트위터는 영구적인 원격 근무를 허용하는 대표적인 기업이다.

블룸버그는 머스크의 이번 이메일은 머스크가 트위터를 인수하면 트위터의 정책도 바뀔 것을 암시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laecorp@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FDA, 유기농 딸기 A형 간염 유행과 연관성 조사 2022.06.01
미 식품의약국은 월마트와 트레이더조스 등 대형 체인 슈퍼에서 팔리는 2가지 상표의 유기농 딸기가 A형 간염의 대형 감염과 연관성을 가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미..
WHO "몽키팍스 30여개국서 550건 이상 확진…경계 강화해야 2022.06.01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세계보건기구(WHO)가 1일(현지시간) 현재 비풍토병지역 30여 개국에서 550건 이상의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고 밝..
재택근무 반대하는 머스크, 임원들에게 "출근 싫으면 짐 싸라" 2022.06.01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테슬라 임원들을 향해 다시 사무실 출근을 시작할 것을 요구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31일(현지시간) 보도했다.이날 트위터에..
6월 브루클라인서 열리는 유에스오픈 티켓 재판매 2022.05.31
6월 열리는 유에스오픈 티켓 재판매 2022 U.S. 오픈 더컨트리클럽 6월 13일-19일 6월 13일부터 19일까지 브루클라인(Brookline, MA) 소재..
보스톤 몽키팍스 환자 200여명 접촉 2022.05.31
보스톤 몽키팍스 환자 200여명 접촉 지난주 보스톤에서 몽키팍스(원숭이두창, monkeypox)에 감염돼 입원했던 환자가 약 200여명과 접촉했으며 이중의 대부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