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버, 코로나로 중단했던 카풀 서비스 2년여만에 재개
뉴욕, LA 등 대도시에서 서비스…최대 20% 요금 할인
보스톤코리아  2022-06-21, 20:45:49 
차량 호출 서비스 우버 로고
차량 호출 서비스 우버 로고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의 차량 호출 서비스 업체 우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사태로 중단했던 카풀(승차 공유) 서비스를 2년여만에 재개한다고 21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다.

우버는 카풀 서비스 '우버엑스 셰어'를 뉴욕, 로스앤젤레스(LA), 시카고, 샌프란시스코 등 9개 대도시 지역에서 먼저 시작한다며 앞으로 서비스 지역을 더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버는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확산한 2020년 3월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 조치에 따라 승차 공유 서비스를 중단했었다.

블룸버그 통신은 코로나19 시기 재택근무를 했던 근로자들이 사무실로 복귀하면서 우버가 카풀 서비스를 재개했다고 전했다.

우버는 물가 상승 등 현재의 경제 상황을 고려하면 카풀이 고객에게 더 저렴한 서비스가 될 것이라며 선불 옵션을 선택한 뒤 같은 목적지로 가는 다른 승객과 합승하면 최대 20% 요금 할인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jamin74@yna.co.kr

(끝)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앤도버 등반인 워싱턴마운틴서 여름 폭설에 조난사 2022.06.21
성공적인 삶을 살았던 중국계 지첸(53)씨가 6월 13일 워싱턴마운틴을 등반하다 갑작스런 폭풍과 비, 폭설로 인해 조난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지씨는 신고 4시간만..
바이든, 유류세 할러데이 이번 주말께 발표 고려중 2022.06.21
(워싱턴=연합뉴스) 김경희 특파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오는 11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치솟는 유가를 잡기 위해 유류세 할러데이를 본격적으로 검토하고 나서고..
우버, 코로나로 중단했던 카풀 서비스 2년여만에 재개 2022.06.21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의 차량 호출 서비스 업체 우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사태로 중단했던 카풀(승차 공유)..
구글, 소기업에도 업무용 서비스 유료화 강행…이용자 반발 2022.06.21
구글이 소기업 사용자에게 무료로 제공하던 클라우드 기반 업무용 서비스를 유료로 전환하기로 해 사용자들이 반발하고 있다고 미국 뉴욕타임스(NYT)가 20일(현지시간..
서머스 전 재무 "물가 잡으려면 5년간 5% 이상 실업률 견뎌야" 2022.06.20
래리 서머스 전 미국 재무장관이 '발등의 불'인 인플레이션(물가 상승)을 잡으려면 5년간 5% 넘는 실업률을 감내해야 할 것이라는 비관적 전망을 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