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쏭의 5분요가> 수건 하나면 순삭, 온몸이 개운해지는 하루10분 스트레칭 2021.05.06
“아침에 일어나면, 늘 목과 목주변이 불편했었는데 오늘 아침엔 신기하게 목 통증들이 마법처럼 사라졌어요” 줌라이브 요가 필라테스 수업에서 학생들의 반응이 가장 뜨..
백만장자(millionaire)가 아닌 이유 2021.05.03
미국은 약 2,000만 명이 백만장자이다. 우리의 고국인 한국에서도 백만장자는 74만 명(2019)이 된다고 한다. 100만 달러 이상의 연금자산을 쌓은 401K..
화랑도(花郞徒)와 성(性) 그리고 태권도(跆拳道) 2021.05.03
예원은 김염장의 강권과 어머니의 허락으로 첩을 들였다. 그의 첩 찰기察己는 염장공의 서녀인데, 그가 둔 17명의 첩 가운데서 가야파의 낭두 찰인察忍이 바친 딸의..
No Contingency 2021.05.03
요즘 가장 많이 듣는 말이 집을 사려면 contingency(조건)가 없어야 한다는 말을 많이 한다. 요즘 집 사러 다니시는 분들은 다 아는 애기다.백신이 많이..
반 아시안 증오(Anti-Asian Hate) 2021.05.03
지난 4월 26일(월) 오후 1시에 Global Ministries(The United Metholdist Church),<한인목회강화협의회> 주최로..
한담객설閑談客說: 저울 2021.05.03
짧막한 체온계를 말한다. 왕년엔 입술로 물고 있어야 했다. 아니 겨드랑이에 끼우기도 했다. 그리고 잠시 후 꺼내 체온을 읽었다. 아이들은 항문에 넣기도 했다던가...
<요가쏭의 5분요가> 한달만에 -3kg체중감량 보장, 칼로리폭파 전신운동 2021.04.29
어떤 식이요법을 시도해봐도 별다른 효과를 보지 못한 분들.. 많으시죠? 단기간에 음식양을 조절하고 철저히 열량이 낮은 음식들만 먹으면 물론 살은 빠지게 됩니다...
주식투자 대박 2021.04.26
코로나 19로 ‘집콕’ 생활로 이어지면서 많은 사람이 주식투자에 열광하고 있다. 운동 경기에 참관하기 어렵고, 콘서트도 취소되었고, 도박장 가기도 힘들고, 여행도..
화랑도(花郞徒)와 성(性) 그리고 태권도(跆拳道) 2021.04.26
김예원은 진평왕의 사위로서 왕의 사랑을 많이 받았다. 풍월주에 올라 낭정을 공정하게 수행하며 인사도 파벌이나 대상에 지우치지 않고 균등하게 등용하였기에 뭇 낭도들..
주저하다가 주저앉는다 2021.04.26
무엇인가 신중하게 결정을 해야 할 때 곰곰이 생각하고 따져보는 습관은 좋은 일이다. 그러나 때로는 너무 신중하게 생각하다가 결정하시는 시기를 놓쳐버릴 때가 있다...
한담객설閑談客說: 오준 2021.04.26
지난 주말이었다. 보스톤엔 때아닌 폭설이 내렸다. 눈과 비가 섞여 젖어 무거웠는데, 한창 봄에 무슨 눈인가. 4월의 폭설 되었고, 피고 있던 개나리와 목련꽃이 마..
<요가쏭의 5분요가 > 굽은 등은 펴지고, 뻣뻣한 목은 부드럽게! 2021.04.22
평소 휴대폰이나 컴퓨터 많이 사용하시나요? 사용 후에 목과 어깨의 긴장감, 뻣뻣함이나 통증 같은거 느껴지시나요?잘못된 자세나 정신적 스트레스는 목의 긴장감을 가져..
투자경비와 잭 보글 2021.04.19
미국에 이민 와서 아이들 키우며 한 푼 한 푼 번다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 일인가? 주부가 맛있는 식사를 준비하기 위해 시장에 가서 물건을 살 때 가격이 얼마인지..
화랑도(花郞徒)와 성(性) 그리고 태권도(跆拳道) 2021.04.19
예원은 김흠순 밑에서 부제副弟로 있을 당시부터 낭정을 도맡아 처리하면서 늘 공정을 기하려고 노력하였으며 그가 풍월주의 위에 오른 후에도 그의 뜻은 계속되었다. 그..
'환경세미나'에 참석하고... 2021.04.19
UMW(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 주최로 지난 4월 10일(토) 오전 9:30~11:30까지 온라인 '화상 세미나'가 있었다. 강사로는 전국연합여선교회 김명례 총..
한담객설閑談客說: 노인성 老人星 2021.04.19
백세百歲면 장수長壽한다고 말한다. 그런데 100살이 더 이상 장수가 아닌바, 20여년은 더 살수 있단다. 일본에서의 이야기이다. 덕분에 일본노년층은 이미 준비에..
<요가쏭의 5분요가> 뱃살 2주만에 무조건 빠지는 딱 3분! 운동 2021.04.15
“전 그리 많이 먹는 것 같지 않는데 뭐만 좀 먹었다 하면 자꾸 배가 나와요.”“먹고 싶은 거 실컷 먹고도 배 안 나오는 법 없을까요?”안녕하세요. 몬트리올 요가..
대학 학자금 마련 2021.04.12
대학 선택으로 학부모와 학생들이 마음고생 하는 시기이다. 최근 대학재단(College Board)에서 발표한 자료를 참고하면 2020-2021에 4년 동안 필요한..
화랑도(花郞徒)와 성(性) 그리고 태권도(跆拳道) 2021.04.12
17세 풍월주 김염장은 17명의 많은 첩을 데리고 있었기에 늘 그들의 청탁에 고심하지 않을 수 없었다. 그 당시(630년대 초, 김예원이 김흠순 휘하에서 부제로..
Heineken Man!! [1] 2021.04.12
늘 우리 집에는 초록색 병 Heineken 맥주가 시원하게 냉장고에 있다. 남편은 30여 년을 보아왔지만, 양주나 와인보다는 하이네켄 맥주를 즐겼다. 친정아버지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