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세 동반하면 젊은 매스주민도 함께 접종 가능
예약시 가족, 친구, 이웃 등 누구나 동반 예약 가능
일부 시니어에게 라이드, 예약 서비스, 현금 제공 유혹
보스톤코리아  2021-02-11, 00:02:21 
찰리 베이커 주니사와 카린 폴리토 부주니사 그리고 메릴로 서더스 보건복지부 장관이 2월 3일 펜웨이를 방문해 백신 접종을 시찰하고 있다. (사진=주정부 제공)
찰리 베이커 주니사와 카린 폴리토 부주니사 그리고 메릴로 서더스 보건복지부 장관이 2월 3일 펜웨이를 방문해 백신 접종을 시찰하고 있다. (사진=주정부 제공)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장명술 기자 = 백신 접종을 빨리 하기 원하는 매사추세츠 주민들은 75세 이상의 시니어를 찾아 동반 접종을 신청하면 된다. 

매사추세츠는 2월 11일부터 75세 이상의 시니어들을 접종장소에 동반할 가족, 친지, 친구, 이웃 또는 간병인 등은 펜웨이파크, 질레트스타디움, 스프링필드 이스트필드몰 대규모 접종장소 예약시 “동반자 예약”이 가능하도록 허용했다. 

이에 따라 동반인은 주정부 백신예약웹사이트(www.mass.gov/covidvaccine)에서 따로 예약이 가능하며 해당 접종장소에서 함께 접종이 가능하도록 했다. 

찰리 베이커 주지사는 “모든 동반인은 75세 시니어들과 같은 장소에서 백신을 접종받을 수 있다”며 “대규모 접종장소에서는 시니어와 동반인이 함께 백신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정부에 따르면 2월말에는 보스톤 서쪽에 위치한 내틱몰과 동남부 다트머스의 서킷시티장소에 대규모 접종장소를 추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규모 접종장소는 매주 목요일 예약접수를 시작하며 11일에는 총 7만4천 예약접수가 시작된다. 

주정부는 내틱몰은 22일 문을 열어 최초 하루당 500여 접종분을 소화하며 추후 하루 3,000접종을 소화하게 된다. 24일 문을 여는 다트머스 접종장소는 하루 최대 2,000명 접종을 진행한다. 이 두 장소의 예약은 2월 18일부터 시니어와 동반인 모두 가능해진다. 

한편 이번 동반인 동시 접종에 대해서는 일부 주민들의 비판이 거세지만 전문가들은 백신의 낭비를 막고 빠른 접종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좋은 계획이라고 지지의사를 밝혔다. 

이 같은 동반인 백신 접종 가능 정책이 발표되자 일부는 크레이그리스트에 75세 이상 시니어에게 백신 접종을 예약해주겠다거나 차량을 제공하겠다는 내용을 올리기도 했다. 다른 사람은 수백달러를 제시하기도 했다. 

이 같은 소식을 들은 주지사는 “불편한 이야기”라고 규정하고 “시니어들에게 꼭 자신이 아는 사람들에게만 동반인 자격을 제공할 것”을 당부했다. 

editor@bostonkorea.com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목요일 또 한차례 폭설 최대 8-12인치 2021.02.16
눈덮힌 보스톤에 이번주 목요일인 18일 오후 또 한차례 폭설이 내릴 것이라고 미 기상청이 밝혔다. 아큐웨더 등의 기상학자에 따르면 18일 오후부터 눈이 시작해 금..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매스주서 19건 추가 총 29건 발견 2021.02.14
매사추세에서 14일 총 19건의 영국발 변이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인돼 지난 1월 17일 매사추세츠에서 첫 환자가 발생한 이후 누적 확진자는 29건에 달했다. 매사추..
75세 동반하면 젊은 매스주민도 함께 접종 가능 2021.02.11
백신 접종을 빨리 하기 원하는 매사추세츠 주민들은 75세 이상의 시니어를 찾아 동반 접종을 신청하면 된다. 매사추세츠는 2월 11일부터 75세 이상의 시니어들을..
일요일 폭설 최대 9인치, 남부 적설량 많아 2021.02.06
탐 브래디가 출전하는 슈퍼볼 경기가 벌어지는 일요일 오후 보스톤에서는 폭설이 축포를 대신한다. 이번 폭설은 일요일 오전부터 시작해 4시까지 남부 매사추세츠에는 3..
엎친데 덮치나...이번 주말 또 한차례 폭설 가능성 [2] 2021.02.03
화요일 폭설이 끝나자마자 이번 주 토요일부터 또 한차례의 폭설이 보스톤을 비롯한 동북부를 강타할 예정이라고 아큐웨더는 예보했다. 이번 토요일 눈폭풍도 이번 폭설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