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샛별 오루크, 대권도전 첫날 후원금만 610만달러 몰려
보스톤코리아  2019-03-21, 19:53:52 
베토 오루크 전 텍사스주 하원의원
베토 오루크 전 텍사스주 하원의원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미국 야권의 신성 베토 오루크(46) 전 텍사스주 하원의원이 지난 14일 대권 도전을 선언한 뒤 24시간만에 후원금 610만달러를 모았다.

18일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오루크는 대통령 출마 의사를 밝힌 뒤 온라인 상에서만 이처럼 대규모 후원금을 유치해 정계의 이목을 끌고 있다.

이는 지난달 출마 선언 첫날에 후원금 590만달러를 확보했던 버니 샌더스(무소속·버몬트) 상원의원의 기록을 앞선다. 이에 자극받은 샌더스 의원은 지지자들에게 "오루크가 첫날 우리보다 많은 돈을 모았다"면서 추가 후원금을 마련해달라고 촉구했다.

오루크는 그동안 '풀뿌리 자금력'을 강조해온 인물이다. NYT는 오루크가 후원금 유치 능력을 증명하면서 당장 회의론자들을 조용하게 만들 순 있지만 이 수준의 지지도를 유지할 수 있는지 여부가 관건이라고 분석했다. 후원금 대부분은 이익단체가 아닌 개인 지지자들로부터 온 것이기에 금액을 더 늘리기엔 한계가 있다는 설명이다.

pasta@news1.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MA, 미국에서 가장 혁신적인 주 2019.03.21
매사추세츠 주민들에게는 그리 놀라운 소식이 아닐 수 있지만, 최근 조사에서 매사추세츠 주가 미국에서 가장 혁신적인 주로 꼽혔다.혁신은 미국의 경제 성장을 이끌고..
MA주 경찰들 티켓 할당제 논란 2019.03.21
초과 수당을 조작하여 부당하게 이익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는 매사추세츠 주 경찰들이 티켓 할당제까지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매사추세츠 주 경찰들에 대한 조사를..
인종차별 스티브 킹, 이번엔 내전 시사 발언 2019.03.21
민주당이 반(反)유대주의적 발언을 한 일한 오마르 하원의원(미네소타)을 제대로 질책하지 않는다고 비판하던 공화당도 집안 단속에는 실패한 듯 보인다. 인종차별적 발..
민주 샛별 오루크, 대권도전 첫날 후원금만 610만달러 몰려 2019.03.21
미국 야권의 신성 베토 오루크(46) 전 텍사스주 하원의원이 지난 14일 대권 도전을 선언한 뒤 24시간만에 후원금 610만달러를 모았다.18일 뉴욕타임스(NYT..
국방장관도 보잉 뒤 봐줬나국방부 자체 감찰 돌입 2019.03.21
미국 국방부가 패트릭 섀너핸 국방장관대행이 직위를 이용해 자신의 전 직장인 보잉을 홍보했는지 여부에 대해 조사를 할 예정이다. 섀너핸은 트럼프 입각 전 보잉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