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전대통령 부부 매사추세츠 주민되나?
마타스 비녀드에 셀틱스 공동 구단주 저택 구입, 10월 말 계약 완료
보스톤코리아  2019-12-05, 20:07:52 
오바마 전대통령 부부가 마타스 비녀드에 고급 저택을 10월 말 구입했다. 29에이커에 7베드룸, 야외수영장 및 사우나, 보트저장소 등을 갖추고 있다
오바마 전대통령 부부가 마타스 비녀드에 고급 저택을 10월 말 구입했다. 29에이커에 7베드룸, 야외수영장 및 사우나, 보트저장소 등을 갖추고 있다
 (마타스 비녀드=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버락과 미셸 오바마 전 대통령 부부가 매사추세츠 대표적 휴양섬 마타스 비녀드(Mathas Vineyard)에 대형 주택을 구입했다. 

마타스 비녀드 타임즈의 보도에 따르면 오바마 대통령 부부는 보스톤 셀틱스의 공동구단주인 윅 그로스벡이 소유한 저택을 구입했으며 10월 31일 클로징한 것으로 알려졌다. 

에드거타운 소재 79 Turkeyland Cove Road에 위치한 이 집은 해변가에 위치해 있으며 뛰어난 경관을 자랑하고 있다. 이 집은 29에이커의 대지에 7천Sqft의 단층 집으로 7개 베드룸에 8과 1/2배쓰룸 갖추고 있는 집이다. 야외에 수영장과 사우나, 그리고 돌로 만든 화덕(Fireplace)도 있는 고급 저택이다. 

지난 여름 오바마 전 대통령 가족이 방문해서 휴가를 지냈던 집이며, 오바마 전 대통령 부부는 지난 8월부터 집계약을 진행하기 시작했었다. 

그로스벡은 지난 2015년 이 집을 2천2백만불에 매물로 내놨으나 구입자가 없어 지난해 1천4백8십5만불로 가격을 낮췄다. 오바마 부부는 최종 1천1백 75만불에 구입했다. 

오바마부부는 대통령 재임시절에도 2012년 한 해를 제외하고 매년 마타스 비녀드에서 휴가를 지냈다. 그동안 칠마크(Chilmark)에 있는 집에서 지내다 지난 여름에 그로스벡의 집을 렌트해 지냈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의 딸 샤샤는 2016년 낸시의 레스토랑앤스낵바(Nancy’s Restaurant and Snack bar)에서 여름 아르바이트를 하기도 했었다. 

보스톤 글로브에 따르면 미셸 오바마는 지난 10월 마타스 비녀드에서 눈에 띄었으며 에드거타운 도서관을 방문해 어린 학생들과 대화를 나눴었다. 

hsb@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2019년 재정점검 2019.12.09
한 해가 벌써 저물어 간다. 재정적인 면에서 한 해를 마감하며 검토해야 할 몇 가지를 순서 없이 함께 나누어 본다.*나이가 70.5세가 되었거나 상속받은 IRA,..
화랑도(花郞徒)와 성(性) 그리고 태권도(跆拳道) 2019.12.09
579년에 진지왕이 폐위되기 직전에 도화녀를 만났고 비형이 태어났다. 아마도 그 사건이 계기가 되어 ‘정난황음’이란 이유로 폐위되었다고 추측된다. 물론 삼국유사에..
한국 기업들, 보스톤진출 점차 확대 2019.12.05
세계 최고의 바이오 클러스터를 형성하고 있는 보스톤에 바이오 기업들을 중심으로 한국의 주요 기업들의 진출이 확산되고 있다. 12월 3일 화요일 저녁 뉴튼 소재 플..
오바마 전대통령 부부 매사추세츠 주민되나? 2019.12.05
버락과 미셸 오바마 전 대통령 부부가 매사추세츠 대표적 휴양섬 마타스 비녀드(Mathas Vineyard)에 대형 주택을 구입했다. 마타스 비녀드 타임즈의 보도에..
이사회, 윤철호 회장 재임 결정 2019.12.05
한미노인회 이사회는 2019년 하반기 정기 이사회를 11월 21일 멧두은 소재 차이나 부페에서 개최했다. 20여명의 이사가 참여한 이사회는 윤철호 회장 및 이기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