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통제불능 미시간주, "2주간 집에 머물러달라" 호소
고교 대면수업·청소년 스포츠·식당 실내식사 중단 촉구
보스톤코리아  2021-04-10, 13:18:24 
기자회견하는 그레천 휘트머 미시간주 주지사
기자회견하는 그레천 휘트머 미시간주 주지사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 중서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발병이 다시 급증하면서 주지사가 주민들에게 집에 머물러줄 것을 호소하고 나섰다.

그레천 휘트머 미시간 주지사는 9일(현지시간) 기자회견에서 주민들에게 2주간 자발적 사회활동 중단을 촉구했다고 CNBC방송과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구체적으로 고교 대면수업 중단, 청소년 스포츠 경기와 연습 중단, 식당 실내 식사 자제 등을 거론했다.

휘트머 주지사는 "이것은 명령이나 의무는 아니다"면서도 "터널 끝에 빛이 보이지만 (코로나19 발병) 데이터는 우리가 여전히 터널 안에 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힘든 몇 주를 보내게 될 것"이라며 "모두가 (이번 권고를) 제발 심각하게 받아들이기를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미 존스홉킨스대 집계에 따르면 지난주 미시간주에서는 하루 평균 7천226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해 전주보다 23% 증가했다. 이는 지난해 11월 최고치에 근접한 기록이다.

조나이 칼둔 미시간주 최고의료책임자도 회견에서 "하루 확진자가 너무 많아서 우리의 공공 의료시스템에 과부하가 걸렸다"며 "많은 확진자의 경우 어디서 감염됐는지, 밀접 접촉자가 누군지 알아낼 수조차 없다"고 말했다.

그는 올해 1∼3월 1천91명이 참여 중인 청소년 스포츠팀들에서만 291명의 확진자가 쏟아져나온 사실을 언급하면서 "청소년들도 이 바이러스의 영향을 받는다는 사실을 보여준다"고 경고했다.

또 미시간주는 연방정부에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는 주에 백신을 우선적으로 추가 공급해줄 것을 요청했다.

firstcircle@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바이든의 승리"…LG-SK 합의 중재해 '발등의 불' 완전진화 2021.04.11
"바이든이 승리했다." SK이노베이션과 LG에너지솔루션이 기나긴 배터리 분쟁에 종지부를 찍은 10일(현지시간) 합의를 놓고 미국 언론들이 내린 분석이다.조 바..
<뉴욕증시 주간전망> 실적시즌 개시…파월 연설·CPI도 주목 2021.04.11
(뉴욕=연합뉴스) 윤영숙 연합인포맥스 특파원 = 이번 주(12~16일) 뉴욕증시는 기업들의 1분기 실적 시즌이 본격 시작됨에 따라 사상 최고치 흐름을 이어갈 수..
코로나 통제불능 미시간주, "2주간 집에 머물러달라" 호소 2021.04.10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 중서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발병이 다시 급증하면서 주지사가 주민들에게 집에 머물러줄 것을 호..
시카고대, 무더기 확진에 '자가 대피령'…수업 온라인 전환 2021.04.10
(시카고=연합뉴스) 김현 통신원 = 미국 시카고에 소재한 명문 사학 시카고대학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와 학생들 활동이 제..
미 일부 주서 J&J 코로나 백신 부작용 이유로 접종 중단 2021.04.10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미국의 일부 주(州)에서 부작용을 이유로 존슨앤드존슨(J&J)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