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모바일 송금' 계정 10분만에 추적"…안보 구멍?
미 인터넷 매체 버즈피드, 바이든 '벤모' 계정 추적…현재 사라져
보스톤코리아  2021-05-16, 23:25:38 
조 바이든 대통령과 영부인 질 바이든 여사
조 바이든 대통령과 영부인 질 바이든 여사
(서울=연합뉴스) 김경희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모바일 송금 서비스 '벤모'(Venmo)의 비공개 계정이 미국의 한 언론에 의해 10분만에 추적됐다. 국가 안보에 구멍이 발생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인터넷 매체 버즈피드는 바이든 대통령이 자신의 손주들에게 '벤모'로 송금했다는 뉴욕 타임스 기사에 착안해 바이든 대통령의 벤모 계정을 추적했고 이에 성공했다고 16일 보도했다.

이 매체는 벤모가 제공하는 검색 툴과 공개 친구 목록만을 이용해 채 10분도 지나지 않아 대통령의 계정을 찾아냈다고 설명했다.

영부인 질 바이든 여사와 아들 헌터 바이든으로 추정되는 계정을 포함해 대통령 가족과 백악관 수석 등의 네트워킹을 줄줄이 확인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버즈피드가 백악관에 이 사실을 알린 뒤 바이든 대통령의 친구 목록은 즉시 삭제됐고, 바이든 대통령과 질 바이든 여사의 벤모 계정은 사라졌다.

바이든 대통령의 비공개 계정에 등록된 친구는 10명 미만이었지만, 그가 접촉하는 사람들의 면면으로 쉽게 식별 가능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이는 안보상의 중대한 결함으로 비화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경고했다.

인터넷 보안 전문가는 관련해 "세계에서 가장 철저하게 경호받는 사람에게조차, 일반에 무방비하게 노출되는 벤모 계정은 거대한 보안상의 구멍"이라며 "한 줌의 친구 목록이라도 습관이나 사회적 관계 등 많은 정보를 그대로 노출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1998년 당시 빌 클린턴 대통령이 존 글렌 상원의원에게 이메일을 보낸 뒤, 미국 대통령의 신기술 사용은 국가 안보상의 논란거리였다.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은 '블랙베리' 전화기 사용을 허가받기까지 몇 달의 논쟁을 벌여야 했고,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트위터 계정을 해킹당하기도 했다.

힐러리 클린턴은 대통령 후보 시절 국무장관 재임시 주고받은 사적 이메일이 해킹당해 곤욕을 치렀다.

온라인 지급 결제 회사인 페이팔의 디지털 이체 서비스 '벤모'는 광범위한 친구 계정을 그대로 공개, 보안상 심각한 문제를 노출해 왔다고 버즈피드는 지적했다.

kyunghee@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자유로운 영혼의 노래를 부르며... 2021.05.17
운명이라는 것에 내 삶을 걸고 싶지 않았다. 운명에 모든 걸 건다는 것은 삶에 자신 없는 이들이 자신의 게으름을 합리화하고 빙자한 못난 이름표 같았다. 적어도 나..
한담객설閑談客說: 무왕불복無往不復 2021.05.17
어느새 일년이 훌쩍 넘어섰다. 그동안 바이러스와 치열한 싸움을 벌였다. 작년 이맘때 쯔음일게다. 보스톤코리아 일면에 실렸던 기사 제목이다. ‘한인 식당들 실내 영..
"바이든 '모바일 송금' 계정 10분만에 추적"…안보 구멍? 2021.05.16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모바일 송금 서비스 '벤모'(Venmo)의 비공개 계정이 미국의 한 언론에 의해 10분만에 추적됐다. 국가 안보에 구멍이 발생한 것 ..
머스크 '여섯 철자 한 단어' 트윗에 가상화폐 시장 또 충격 2021.05.16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의 여섯 철자 한 단어 트윗이 가상화폐 시장을 또 흔들었다.테슬라가 현재 보유 중..
스타벅스·디즈니월드도 '노 마스크'에 합류 2021.05.16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마스크 착용 규제를 완화한 뒤 이를 수용하는 기업이 점점 늘고 있다.커피 체인점 스타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