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버드 역사학 교수들 "램지어, 학문적 진실성 위반"
보스톤코리아  2021-02-18, 15:41:34 
카터 에커트 하버드대 동아시아언어문화학과 교수(왼쪽)과 앤드루 고든 역사학과 교수
카터 에커트 하버드대 동아시아언어문화학과 교수(왼쪽)과 앤드루 고든 역사학과 교수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한국과 일본 역사를 전공한 하버드대 교수들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자발적 매춘부'라고 주장한 같은 대학 로스쿨 마크 램지어 교수를 공개적으로 비판했다.

하버드대 동아시아언어문화학과 카터 에커트 교수와 역사학과 앤드루 고든 교수는 17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국제법경제리뷰라는 학술지 3월호에 실릴 램지어 교수의 논문 '태평양 전쟁에서 성매매 계약'의 학문적 진실성에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에커트 교수는 한국사, 고든 교수는 일본 근대사가 주전공이다.
이들은 학술지 편집장 요청으로 램지어 교수 논문을 검토했다면서 논문에 어떤 문제가 있는지 조목조목 설명했다.

이들에 따르면 램지어 교수 논문은 1938년부터 1945년 사이 위안부 피해자들이 맺은 계약과 전전(戰前) 일본과 식민지 조선에서 통상적으로 이뤄지던 합법화한 매춘계약을 비교한 것에 기반했는데 램지어 교수는 위안부 피해자가 실제 맺은 계약을 확인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에커트 교수와 고든 교수는 "램지어 교수 인용문들을 추적해본 결과 우리는 물론이고 다른 학자들도 그가 위안부 피해자나 그 가족이 모집책이나 위안소와 체결한 실제 계약을 단 한 건도 찾아보지 않았다고 판단할 수 있었다"라고 밝혔다.

이들은 "일본 정부나 군이 지침으로 내려준 표본 계약서도 찾아보지 않은 것으로 판단된다"라면서 램지어 교수가 활용한 문건 가운데 하나는 중국 상하이(上海) 위안소에서 바텐더로 일하는 일본인 여성용 표본 계약서였다고 지적했다.

이어 "어떻게 읽지도 않은 계약에 대해 극히 강한 표현을 사용하며 믿을만한 주장들을 만들어냈는지 알 수 없다"라고 꼬집었다.

교수들은 램지어 교수의 논문에 한국인 위안부 피해자와 관련한 문서화된 제3자의 진술이나 구술증언 등도 사실상 없다고 비판했다.

특히 램지어 교수는 '버마(미얀마)의 한국인 위안부 일부는 6개월에서 1년간 계약을 맺고 일했다'라고 주장하면서 일본어로 된 1937년 표본 계약서를 인용했는데 이땐 일본군이 미얀마에서 전투를 벌이기 전이라고 교수들은 설명했다.

더구나 계약서도 일본 여성들이 2년 간 위안소에서 일하겠다고 명시한 표본이라고 교수들은 부연했다.

교수들은 위안부 피해자에게 적용된 계약서를 보지도 않고 관련 인용이 부족한 것이 램지어 교수 논문에서 확인된 '최악의 학문적 진실성 위반'이라면서도 이외에도 '주장과 완전히 무관한 인용'과 '주장에 반대되는 증거를 배제하기 위한 선택적 문건 활용' 등 중대한 문제들이 아주 많았다고 비판했다.

이어 램지어 교수 논문에서 확인된 문제들을 목록화하는 작업이 진행 중이며 목록은 공개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에커트 교수와 고든 교수는 "램지어 교수가 위안부 시스템이 고안되고 작동한 식민주의와 젠더 분야의 거대한 정치•경제적 맥락을 생략해 기겁했다"라면서 학술지에 램지어 교수 논문 게재를 미루고 조사를 벌인 뒤 결과에 따라 철회시키라고 촉구했다.

jylee24@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하버드법대 아시안학생회 "위안부, 한국만의 문제 아냐" 2021.02.18
하버드 법대 존 마크 램지어 교수의 왜곡 논문과 관련 법대 아시안학생회는 “위안부 문제는 결코 한, 일 양국의 문제만이 아니며, 전쟁범죄 및 여성과 인권의 문제”..
지난해 코로나에 서둘러 집샀던 사람들, 지금 후회 2021.02.18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서둘러 교외로 벗어나 집을 장만했던 사람들이 집 구입 후 여러가지 산적한 문제로 인해 후회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 저널이 12일 보도했다. 스..
하버드 역사학 교수들 "램지어, 학문적 진실성 위반" 2021.02.18
한국과 일본 역사를 전공한 하버드대 교수들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자발적 매춘부'라고 주장한 같은 대학 로스쿨 마크 램지어 교수를 공개적으로 비판했다.하버..
매사추세츠 한인회 3.1절 맞아 H마트서 태극기 나눠 2021.02.18
매사추세츠한인회는 3.1절를 맞아 태극기와 매사추세츠한인회 차량스티커 그리고 마스크를 배포한다. 한인회 임원진들은 한인들의 관심을 촉구하고자 20일 토요일 및 2..
옥타경제인협회, 소액 부동산기반 공동투자모델 모색 2021.02.18
보스톤옥타경제인협회가 소액으로 부동산에 투자할 수 있는 공동투자모델에 관한 설명회를 27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온라인 줌으로 개최한다. 모든 한인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