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칼럼니스트정철화 칼럼니스트
필드에서 8: 그린을 읽는법 2; 방향을 잡을때 낮은쪽에서 읽어라
보스톤코리아  2009-07-20, 14:15:51   
지난 시간에는 그린위에서 퍼팅을 하는데 있어서 거리를 제대로 잡는 방법에 대하여 알아 보았다. 퍼팅에 있어서 무엇보다도 거리를 맞추는 것이 가장 기본이기 때문이다. 그린이 비교적 평편하다면 거리만 제대로 잡아도 3 퍼팅은 면할 수 있다. 하지만 그린에 경사가 심하다거나 속도가 빠른 그린일수록 거리만으로는 부족하다. 방향도 함께 맞춰 주어야 한다. 그린위에서 퍼팅한 공이 항상 똑바로만 가지 않고 오른쪽 아니면 왼쪽으로 휘기 (break) 때문이다. 어느정도 휠것이냐 하는것을 제대로 알아내는것이 그린을 얼마나 잘 읽어내냐 하는 척도가 된다.

방향을 제대로 읽어내는 기본적인 방법에 대하여 알아보자.

1. 방향은 낮은쪽에서 읽어라. 퍼팅은 그린위에 놓여 있는 공 (ball) 을 홀 (hole) 에 넣은 것이다. 방향을 조준하기 위하여 어떤이는 공 뒤에서 읽기도 하고 어떤이는 홀 뒤에서 읽기도 한다. 양쪽에서 다 보는 것이 필요하다. 양쪽에서 읽은 것들이 일치하면 좋으련만 항상 그런것이 아니다. 휘어짐의 정도가 다를 수도 있고 심지어는 반대로 보이는 경우도 있다. 참 난감한 경우다. 그런 경우 어떤이는 볼이아니라 홀 뒤에서 읽어야 된다고 하고 어떤이는 홀이 아니라 볼 뒤에서 읽은 것이 맞다고 생각하기도 한다. 휘어짐의 정도나 방향은 홀이 되었건 볼이 되었건 상관없이 낮은 쪽에서 읽은 것이 맞다. 볼이 홀보다 낮은 곳에 있으면 볼 뒤에서 읽은 것이 맞고, 홀이 볼보다 낮은 고에 있으면 홀 뒤에서 읽은 것이 맞다.

2. 높은쪽에서 낮은쪽으로 휜다. 물이 산에서 아래 쪽으로 흐르듯 볼도 높은쪽에서 낮은쪽으로 흐르게 되어있다. 간혹 그린이 평지처럼 보이는데 막상 퍼팅을 하다보면 산쪽에서 반대 방향으로, 물이 고여있는 호수 방향으로 생각보다 많이 휘게 되는 경험을 할 수 있다.

3. 내리막이 오르막보다 더 많이 휜다. 내리막 경사인 경우 속도가 빠르고 오르막 경사인 경우 속도가 느리다. 빠른 그린인 경우가 느린 그린보다도 휘어짐의 정도가 훨씬 많다. 그래서 오르막 경사일 경우 그냥 똑바로 보고 직선으로 치라는 말도 있다. 보통의 경우 그린의 뒷쪽이 앞쪽보다 높기 때문에 홀보다 앞에 놓이 놓였을때 직선에 가까운 오르막 퍼팅을 하는 경우가 많다. 사실 오르막 퍼팅이 내리막 퍼팅보다도 훨씬 쉽게 느껴진다.

4. 잔디결이 누워 있는 방향으로 휜다. 잔디를 잘 관리하는 골프장일수록 잔디를 잘 눌러준다. 때문에 잔디의 누워 있는 결이 생기게 되는데 그 잔디결 또한 볼의 휘어짐에 많은 영향을 준다. 평지 같은데 의외로 휘어짐이 많을 때는 잔디결의 영향이다. 잔디결의 방향에 영향을 주는 또 다른것이 있다면 태양이다. 해가 있는 방향으로 잔디가 누으려고 하는 성향이 있기 때문이다.

라운딩을 시작하기 전 반드시 연습그린에서 그린의 스피드를 파악해야만 한다. 평소에 많이 치는 그린의 상태와 비교했을때 그린의 속도가 비슷한지, 보다 빠른지 혹은 훨씬 느린 그린인지를 파악하고 그것에 맞게 자신의 퍼팅 스트로크를 적응 시키는 것이 그날의 점수를 좌우 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퍼팅은 그 퍼팅 자체로만 끝나는 것이 아니라 바로 그 다음 홀의 티샷과도 바로 직결되기 때문이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작성자
정철화 칼럼니스트    기사 더보기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성급한 스윙을 어떻게 고칠 수 있을까? 2014.11.04
정철화 프로의 골프 이야기 254
정철화 프로의 골프 이야기 30 2009.07.28
필드에서 9 나무가 앞에 있을때; 낮게 깔아 쳐라
필드에서 8: 그린을 읽는법 2; 방향을 잡을때 낮은쪽에서 읽어라 2009.07.20
정철화 프로의 골프 이야기 30
거실 소파를 이용한 칩샷 연습 방법(칩샷 3번째 이야기) 2009.01.20
정철화 프로의 골프 이야기 8 칩샷 3번째 이야기: 거실 소파를 이용한 칩샷 연습 방법 골프를 처음 접하고 얼마되지 않아서 골프가 너무 좋아졌다. 골프..
칩샷 2번째 이야기: 캐리 (Carry) 와 런 (Run) 의 비율에 따라 아이언을 선택하라. 2009.01.20
정철화 프로의 골프 이야기 7 칩샷 2번째 이야기: 캐리 (Carry) 와 런 (Run) 의 비율에 따라 아이언을 선택하라. 골프라는 스포츠는 볼이 공..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