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칼럼
백영주의 부동산 따라잡기
보스톤코리아  2009-09-07, 16:09:04   
인테리어는 단순히 집안 내부의 장식에 그치는 것이 아니다. 얼마나 신경을 쓰느냐에 따라 좁은 집을 넓게 쓰는 효과를 누리기도 하고, 집 전체의 가치를 높여준다. 집안 구석구석 어떻게 하면 한정된 공간을 활용할 수 있는지 알아본다.

좁은 집 넓게 쓰기
‘인형의 집’에서 사는 사람들이 많다. 2009년 현재 미국인들이 사는 단독주택 규모는 평균 2천5백20평방피트이다. 지난 70년대에 비하면 50%이상 커졌다.
그러나 아파트와 콘도미니엄을 합치면 가구당 전용 면적은 아직 1천 9백95평방피트에 불과하다. 하지만 좁은 집도 널찍하게 꾸밀 수 있다.

전용 면적이 좁더라도 효과적인 가구 배치와 완벽한 수납, 널찍해 보이는 컬러와 패턴을 십분 활용하면 좁은 공간도 쾌적해진다. 필요없는 공간을 줄이고 동선을 효과적으로 확보하는 것만으로도 집안 분위기를 시원하게 바꿀 수 있다.

가구 배치
가구가 차지하는 면적을 바닥 면적의 30% 이하로 줄여야 공간이 쾌적하게 느껴진다. 특히 좁은 집에서는 덩치가 작고 기능이 다양한 가구가 필수적이다. 예컨대 수납 박스 위에 큰 큐션을 얹은 소파는 차지하는 면적도 작고 수납 문제도 해결할 수 있어 효과적이다.

박스와 쿠션 색깔은 밝고 화사한 것들이 좋다. 디자인은 단순하고 높이는 시야가 트일 수 있도록 낮은 것이 좋다. 특히 자투리 공간에 다기능 가구를 배치하면 효과적이다. 2인용과 4인용으로 접고 펼 수 있는 식탁도 좋다. 예컨대 아이키아(Ikea)등에서 나오는 홀 사이드 테이블(25달러)은 평소 넓게 펼쳐 쓰다가 사용하지 않을 때는 접어서 벽에 붙어둘 수 있다.

거울을 달아 화장대로 쓸 수 있는 서랍장이나 수납 기능을 갖춘 침대도 공간 활용도가 높다. 침대 아래 바퀴 달린 선반을 두고 철 지난 옷이나 스키 장비를 보관하면 된다.

거실에 액자를 걸 때는 소파 바로 위에 있는 벽에 거는 것이 가장 안정감 있다. 거실을 넓어 보이게 하고 싶다면 소파에서 20cm 정도 위에 걸고 쿠션과 그림의 색을 통일하는 것이 좋다. 디자인이 단순하고 날씬한 철제 가구는 좁은 집을 넓거 보이게 하고 수납 공간까지 확보해 준다.

소파 옆 좁은 공간이나 가구 옆의 작은 공간에 슬림형 철제 가구를 설치해서 책과 CD, 소품 등을 깔끔하게 정리 할 수 있다. 간결한 디자인이 좋고 좁은 공간에서 이동이 손쉬운 가벼운 것을 선택하는 게 유리하다.

동선 확보
가구 배치는 실내 동선을 최대한 감안해야 한다. 평소 어느 방향으로 자주 다니는지를 고려, 가구와 가구 사이 또는 가구와 벽 사이 공간을 넉넉하게 떼어둔다. 비좁은 원룸 아파트라면 소파를 일자로 벽에 붙이고, 조금 공간이 있다면 벽에 붙인 L자형이 바람직하다.

장식장도 키가 낮은 게 좋고, 장식장 대신 벽돌로 선반을 반드는 것도 방법이다. 그러나 최선의 방법은 필요없는 것을 버리는 것이다. 한정된 공간에 활력을 불어넣는 것도 한계가 있기 때문이다. 붙박이 가구가 있다면 바랄 게 없다. 붙박이장도 디자인이 단순하고 색상이 밝은 게 좋다. 잘 쓰지 않는 물건을 담아두면 실용 공간이 훨씬 넓어진다.

벽 색깔
좁은 집에는 흰색이 가장 무난하다. 어둡거나 답답한 좁은 방도 흰색으로 바꾸면 휠씬 넓어 보인다. 여기에 푸른색 계통의 액세서리를 곁들이면 신선한 느낌을 준다. 이처럼 차가운 색깔을 배경으로 액센트를 주면 산뜻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흰색 펄이나 광택이 나는 화이트 글로시로 변화를 준 가구들도 괜찮다. 전체적인 배색은 한가지 계열 색으로 통일하는 단색 계획이나 비슷한 두세 가지 색을 함께 사용하는 유사 색, 그리고 반대되는 색끼리 맞추는 보색 등 세 갈래이다. 그러나 좁은 집에는 강한 색의 대조보다는 밝은 계통의 은은함 속에 약간의 액센트를 주는 것이 안전하다.

백영주 부동산 Realtor, ABR., GRI. Multi-Million Dollar Sales Club, Top 25 Individual of 2006, Re/Max New England, Re/Max Platinum Club, Association of Board of Realtors, National Association of Realtors, Massachusetts Association of Realtors, Re/Max International, Boston Real Estate Board. 연락처: Direct (617)921-6979 E-mail: clara.paik@remax.net Website: clarapaik.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작성자
백영주 칼럼니스트    기사 더보기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백영주의 부동산 따라잡기 2009.10.05
사계절 인테리어
백영주의 부동산 따라잡기 2009.09.14
인테리어-2편
백영주의 부동산 따라잡기 2009.09.07
인테리어-1편
백영주의 부동산 따라잡기 - 창문 주변 꾸미기 2009.08.24
화사하고 독특한 창문 장식으로 집에 새로운 표정을 주는 방법은 주부들의 아이디어에 따라 실로 다양하게 변화할 수 있다. 실용적인 창문 꾸미기 아이디어를 살펴본다...
백영주의 부동산 따라잡기 2009.07.28
분위기 있는 창문 연출법 2편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