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한인
지구상 최고의 호텔에 꼽힌 6개의 뉴잉글랜드 호텔
보스톤코리아  2017-08-24, 21:24:06   
96위를 차지한 렉싱턴 소재 더인엣헤이스팅파크(The Inn at Hastings Park)는 과거 식민지 시대의 느낌을 그대로 살려둔 호텔이다
96위를 차지한 렉싱턴 소재 더인엣헤이스팅파크(The Inn at Hastings Park)는 과거 식민지 시대의 느낌을 그대로 살려둔 호텔이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한새벽 기자 = 트레블플러스레저 (Travel + Leisure )매거진이 선정한 2017 세계 최고의 호텔 100곳에 6개의 뉴잉글랜드내 호텔이 포함됐다. 매사추세츠 주에서 4개의 호텔이, 나머지는 버몬트주 소재 2개 호텔이 100위 안에 입성했다. 

세계 100 호텔 중 뉴잉글랜드에서 가장 상위에 랭크된 호텔은 버몬트 바마드(Barnard, Vermont)에 있는 트윈 팜스(Twin Farms)였다. 이 호텔은 미 동북부 10대 호텔 중 No.1호텔로 선정됐다. 이 잡지는 이 호텔을 “어른들을 위한 마법의 서머캠프 같은 느낌을 준다”고 서술했다. 

트레블플러스레저 매거진은 이 호텔이 2룸 로지(Lodge)와 10 카티지(cottages), 4 스윗 팜하우스, 포룸 메인 하우스로 구성되어 있다고 밝혔다. 특히 요리사의 “멀티코스 엑스트라바겐자스”가 일품이라고 밝혔다. 

이 코스에는 잡지가 평가한 미국에서 최고의 요리인 레몬 소플 팬케익(lemon soufflé pancake)이 포함되어 있다고. 또한 1만5천병의 와인셀러와 스노 슈잉, 다운힐 스키, 플라이 피시, 카누 등의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다. 

버몬트 워터포드(Waterford, Vermont) 소재 레빗 힐 인(Rabbit Hill Inn)은 30위에 선정됐다. 

매사추세츠에서 100위안에 선정되 호텔로는 채담(Chatham) 소재 웨카셋리조트앤골프클럽(Wequassett Resort & Golf Club)이 54위를 차지했다. 레녹스 소재 블랜티어(Blantyre)가 70위를, 낸터캣 소재 화이트엘러펀트빌리지(White Elephant Village)가 82위를 차지했다. 

마지막 호텔로는 96위를 차지한 렉싱턴 소재 더인엣헤이스팅파크(The Inn at Hastings Park)가 선정됐다. 매쓰애비뉴에 소재한 이 호텔은 과거 식민지 시대의 느낌을 그대로 살려둔 호텔이다. 

트레블플러스레저는 호텔을 룸, 시설, 위치, 서비스, 음식, 전체 가치 등의 기준으로 점수를 부과해 선정한 것으로 디지털 마케팅 회사 위레이(Wylei)의 도움으로 선정했다. 
 
hsb@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북, 한•미와 핵협상 가능할 것인가? 2017.08.24
 북미 간의 말 폭탄 전쟁이 한 풀 수그러드는 가운데 한•미 연합훈련인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이 21(이하 한국시간)일부터 진행되고 있어 북한의..
시민권 무료 워크샵 통해 20여명 신청 2017.08.24
뉴잉글랜드 한인 시민협회가 8월 19일 주최한 무료 시민권 취득 워크샵에 약 20여명의 한인들이 참가해 시민권을 신청했다. 렉싱턴 소재 성요한 교회 마틴..
지구상 최고의 호텔에 꼽힌 6개의 뉴잉글랜드 호텔 2017.08.24
트레블플러스레저 (Travel + Leisure )매거진이 선정한 2017 세계 최고의 호텔 100곳에 6개의 뉴잉글랜드내 호텔이 포함됐다. 매사추세츠 주에서 4..
한국인보다 한국을 더 사랑한 미국인, 호머 헐버트 2017.08.24
“나는 웨스트민스터 성당보다도 한국 땅에 묻히기를 원하노라.” 한국 이름 헐벗. 그는 한국인보다 더 한국을 사랑한 미국인이었다. 역사교과서에 한 두 줄 정도 짧게..
7억5천만불 파워볼 매사추세츠에서 당첨 2017.08.24
매사추세츠 치코피에 거주하는 매비스 완크지크(좌측)씨가 파워볼 개인 당첨사상 최고금액인 7억5천8백70만불($758.7 million)의 당첨금을 손에 쥐었다...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