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윤 학생 나의 꿈 말하기 미주 대상 수상
보스톤코리아  2018-07-26, 20:49:46 
뉴잉글랜드한국학교 이하윤 학생(16)이 시카고에서 열린 전국 나의꿈말하기대회 본선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뉴잉글랜드한국학교 이하윤 학생(16)이 시카고에서 열린 전국 나의꿈말하기대회 본선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편집부 = 뉴잉글랜드한국학교 이하윤 학생(16)이 시카고에서 열린 전국 나의꿈말하기대회 본선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뉴잉글랜드 지역 대표로 출전한 이하윤 학생은 <글로벌리더가 되고자 하는 저의 이유와목표>란 제목으로 자신의 꿈을 또박또박 진솔하게 표현해 대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이하윤 학생은 “누군가가 Where are You From이라고 물으면 잠깐이지만 고민하게 된다.”며 이중문화, 언어로 인한 어려움을 겪었던 자신의 배경이 다양한 시각을 가지고 주변을 볼 수 있게 했다고 이야기를 시작했다. 

한국어 발음이 정확했으며 발표 내용도 간결했다. 언어와 문화가 다른 환경에서 자라난 자신의 경험을 살려 국경을 넘어서 활동하는 글로벌 리더가 되겠다는 야무진 꿈을 밝혔다. 

그 실천은 아주 작은 것에서부터 시작된다는 것을 이야기하며 “세상에서 작지만 소중한 것들을 하나하나 지키며 변화시키려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다.”라며 끝맺음을 하자 많은 사람들이 뜨거운 환호를 보냈다. 

이하윤 학생은 4월 7일 북부보스톤교회에서 열렸던 뉴잉글랜드지역 나의꿈말하기대회 예선에 단독으로 출전해 비교적 쉽게 본선에 진출했었다. 

하윤 학생은 수상소감으로 “정말 기대하지 못했다. 나보다 훨씬 뛰어나게 발표한 학생들이 있었던 것 같은데 대상을 받게 되어 너무 기뻤다”고 밝혔다. 

하윤 학생은 4월 예선보다 훨씬 더 나은 발표실력을 어떻게 쌓을 수 있었는지 묻자 “시카고 여행중에 (뉴잉글랜드한국학교)선생님들 앞에서 연습했으며 선생님들이 단순히 암송하듯 말하는 것이 아닌 어떻게 정확하게 전달하는지, 어떤 제스처를 취해야 하는지 등을 가르쳐 주신 게 큰 도움이 됐다”고 밝혔다. 

지난해 친구가 나의꿈말하기대회에 출전한 것을 보고 자신도 출전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는 하윤 학생은 뉴잉글랜드 지역예선 2주전부터 준비했다고 밝혔다. 한국어는 어렸을 때부터 한국학교를 다니고 집에서 가족들과 한국말로 대화하면서 꾸준히 실력을 다져왔다.
 
bostonkorean@hotmail.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이하윤 학생 나의 꿈 말하기 미주 대상 수상 2018.07.26
뉴잉글랜드한국학교 이하윤 학생(16)이 시카고에서 열린 전국 나의꿈말하기대회 본선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뉴잉글랜드 지역 대표로 출전한 이하윤 학생은
평창 올림픽 생생한 감동, 남북 단일팀 다큐멘터리 출시 2018.06.14
평창 동계 올림픽 동안 한국 단일팀의 역사적인 여정을 담은 다큐멘터리 “우리는 하나다”가 출시됐다. 이 영화는 어색한 첫인사를 나누던 남북 여자 하키 단일팀 선수..
연휴동안 화이트마운틴 인근 93번도로 막고 이민검문 2018.05.30
올 여름 휴가동안 뉴햄프셔 화이트마운틴 인근을 방문할 계획이라면 이민단속 검문 정도는 각오하는 게 좋다. 캐나다 국경을 넘지 않아도 여권 등 이민 서류는 반드시..
보스톤 다이내믹스 조깅로봇 네티즌 시선 강탈 2018.05.13
보스톤 다이내믹스가 조깅하는 휴머로이드 로봇 알트라스를 11일 선보여 인터넷을 달구고 있다. 일본기업 소프트뱅크가 인수한 보스톤 다이내믹스는 최근 계단을 오르는..
틱 시즌, 매사추세츠는 틱 위험 더 높아졌다 2018.05.09
“매사추세츠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최소한 하나의 틱(tick)질병에 감염될 정도로 틱유발 질병이 급증하고 있다” 매사추세츠 전염병학 전문가의 말이다. 틱 위험성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