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기정 선수 도왔던 백남용 선생을 찾습니다.
보스톤코리아  2019-08-13, 15:09:11 
영화 <1947보스톤>을 제작 중인 강제규 감독(보스톤코리아 자료사진)
영화 <1947보스톤>을 제작 중인 강제규 감독(보스톤코리아 자료사진)
1947년 보스톤 마라톤을 제패한 한국인들을 그린 영화 '1947보스톤' 제작팀이 보스톤에 거주하던 백남용 선생을 찾고 있다. 

영화 '1947보스톤'은 ‘태극기 휘날리며’, ‘쉬리’ 등을 제작한 강제규 감독이 야심차게 준비하고 있는 신작이다. 강제규 감독은 이 영화를 위해 지난해 11월 보스톤을 3일간 방문해 보스톤을 답사했다. 

영화제작팀은 1947년 손기정과 서윤복 선수 일행이 보스톤에 지내는 동안 도왔던 보스톤 한인 백남용 선생의 소재를 찾고 있다. 백 선생은 숙주나물공장을 운영했던 사업가로 당시에는 데드햄(26 Dedham Blvd. Dedham MA)에 거주했었다. 

제작팀은 백남용 선생 본인이 아니더라도 자녀, 친지, 또는 친구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당부했다. 이번 영화에서 백남용 선생의 이름을 영화에 출연시키고자 작업을 진행하고 있기에 관련 정보가 하나라도 있기를 바라고 있다. 

백남용 선생에 관한 정보를 가진 한인들은 보스톤코리아(editor@bostonkorea.com)에 이메일 하거나 617-254-4654로 연락할 수 있다.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홍콩 시위 장기화 갑부들 미국으로 이주한다 2019.08.15
홍콩의 반송환법 시위가 두 달 넘게 지속되자 홍콩의 갑부들이 주거지를 미국으로 옮기는 것을 고민하고 있다고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14일 보도했..
최선경 권사 숙환으로 별세 2019.08.14
최선경 권사가 8월 10일 토요일 오전 7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7세다. 고 최선경 권사 방문(Visitation)은 브루클라인에 위치한 보스톤 한인교회(..
손기정 선수 도왔던 백남용 선생을 찾습니다. 2019.08.13
1947년 보스톤 마라톤을 제패한 한국인들을 그린 영화 '1947보스톤' 제작팀이 보스톤에 거주하던 백남용 선생을 찾고 있다. 영화 '1947보스톤'은 ‘..
복지혜택 수혜시 영주권 거부 법안 최종 확정 2019.08.12
매스헬스(메디케이드), 푸드스탬프, 하우징바우처 등의 복지혜택 수혜지 영주권 발급을 거부할 수 있는 신규 퍼블릭차지(Public Chaege) 최종 법안이 12일..
뇌염모기 극성, 매사추세츠 첫 인간 감염 사례 발생 2019.08.10
올해 극성을 부리고 있는 동부말뇌염(EEE) 모기 첫 인간 감염 환자가 발생했다. 주 보건부(DPH)는 남부 플리머스 카운티에 거주하는 60대 남성을 검사한 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