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중도 공화 상원의원 부양책 면담에 큰 의미 안둬
6천억 달러 공화당 부양안 수정 가능성 작은 듯…
바이든도, 의회가 즉각 통과시켜야 트윗
보스톤코리아  2021-02-01, 20:19:09 
(워싱턴=연합뉴스) 백나리 특파원 = 젠 사키 미국 백악관 대변인은 1일(현지시간) 경기부양안 축소를 요구하는 공화당 상원의원들과 조 바이든 대통령의 면담에서 규모 조정이 이뤄질 가능성을 작게 봤다.

사키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날 오후 예정된 면담과 관련해 "대통령이 제안을 하거나 수용하는 자리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하지만 대통령이 그들의 우려와 아이디어에 대해 듣는 것은 중요하다. 그는 언제나 부양안을 더욱 강력하게 만드는 데 열려있다"고 했다.

사키 대변인은 이어 바이든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1조9천억 달러 규모 부양안에 대해 너무 규모가 커서가 아니라 작아서 걱정한다고도 덧붙였다.

바이든 대통령이 상원의원들의 요구를 받아들여 면담하기는 하지만 부양안 축소 요구가 수용될 가능성은 별로 없는 셈이다.

바이든 대통령도 이날 트위터를 통해 "열심히 일하는 미국인이 도움을, 지금 필요로 한다"면서 "의회가 즉시 나의 (경기부양) 법안을 통과시킬 것을 촉구하는 이유"라고 밝혔다.

수전 콜린스와 밋 롬니 등 공화 상원의원 10명은 전날 바이든 대통령의 1조9천억 달러의 부양안이 과도하다며 6천억 달러 규모의 수정안을 내놓고 면담을 요구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면담 요구를 수용, 이날 오후 늦게 일정을 잡았다. 민주당은 법안 통과에 단순 과반만 있으면 되는 예산조정권을 동원, 공화당의 반대에 개의치 않고 이번 주부터 부양안 통과를 본격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nari@yna.co.kr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미국, 팬데믹 이전 실업률 회복까지 10년 걸려" 2021.02.02
미국 실업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전으로 돌아가려면 10년은 지나야 한다는 전망이 나왔다.'이에 따라 코로나19 백신을 광범위하게 접...
바이든 공화당 상원 면담 부양책 논의, 타협안은 글쎄 2021.02.01
바이든 대통령과 10명의 공화당 상원의원들은 1일 오후 약 2시간에 걸쳐 코로나바이러스 지원안 또는 부양책에 관해 대화를 나눴으나 구체적인 타협안을 이끌어 내지는..
백악관, 중도 공화 상원의원 부양책 면담에 큰 의미 안둬 2021.02.01
(워싱턴=연합뉴스) 백나리 특파원 = 젠 사키 미국 백악관 대변인은 1일(현지시간) 경기부양안 축소를 요구하는 공화당 상원의원들과 조 바이든 대통령의 면담에서 규..
미 하원, '음모론' 동조 공화당 의원에 시끌…제명·사임 요구 2021.02.01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미국 하원에서 공화당의 한 초선 의원을 놓고 연일 논란이 벌어지고 있다.조지아주 연방 하원의원에 당선돼 지난달 임기를 시작한..
주택 구매 과정의 8단계는 무엇일까요? 2021.02.01
주택을 구매하려고 하는데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할지 모르겠다면 이제 걱정하지 마세요. 처음으로 주택을 구매하는 많은 사람들이 이 과정에서 위축감을 느낍니다.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