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주 출근 시간 미국서 5번째 길어
보스톤코리아  2018-09-06, 20:28:10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정성일 기자 = 만약 직장으로 출근하는 시간이 이전보다 길게 느껴진다면, 기분만 그런 것이 아니다. 실제로 매사추세츠 주민들의 출근 시간이 길어졌다. 

연방 센서스에서 공개된 자료에 의하면 자가용, 전철, 혹은 버스를 이용하여 매사추세츠 주민들이 출근하는 시간은 6년 전보다 42초가 길어졌다. 또한 센서스에 따르면 매사추세츠 주민들의 평균 출근 시간은 미국에서 5번째로 길다. 

하루에 42초면 잠깐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1년을 기준으로 본다면 6시간이 넘는 시간이다. 

트리플에이(AAA)에 따르면 매사추세츠 주는 낮을 실업률 덕분에 2010년에 비해 자가용을 이용하여 출퇴근 하는 사람은 9만 7천여명,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출퇴근 하는 사람은 4만 9천여 명이 늘었다.  

매사추세츠의 주도인 보스톤의 경우 미국에서 7번째로 교통 정체가 심한 도시이다. 보스톤 주민들은 매년 60시간 이상을 교통 정체 속에서 보내고 있다고 트리플에이는 밝혔다.

jsi@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이화여대 동창회 장학생 모집 2018.09.06
이화여대 보스톤 동창회는 경제적인 도움이 필요한 뉴잉글랜드 지역 11학년 이상 고등학교, 대학교,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장학생을 모집한다. 뉴잉글랜드에 거주하는 이..
매사추세츠에 숨겨진 작은 박물관 가이드 2018.09.06
매사추세츠에는 예술, 문화, 역사를 반영하는 수많은 박물관들이 있다. 그 중에는 보스톤 미술관이나 존 F. 케네디 대통령 도서관 및 박물관과 같이 커다란 규모를..
MA주 출근 시간 미국서 5번째 길어 2018.09.06
만약 직장으로 출근하는 시간이 이전보다 길게 느껴진다면, 기분만 그런 것이 아니다. 실제로 매사추세츠 주민들의 출근 시간이 길어졌다. 연방 센서스에서 공개된 자료..
보스톤 경찰 아들 테러 계획 혐의 징역 20년 2018.09.06
보스톤 경찰서 고위 간부의 아들이 테러를 계획한 혐의로 징역 20년형을 선고 받았다. 재판부는 이 청년이 IS(Islamic State)의 “헌신적인 전사”로 대..
트럼프, 반역? 익명의 NYT 필자 정부 넘겨라 2018.09.06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5일 자신의 무도덕성(amorality)과 충동적 언행 때문에 행정부 관료들이 이에 저항하고 있다는 뉴욕타임스(NYT) 보도와 관련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