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핫이슈
미국
뉴잉글랜드
한인
칼럼
교육,유학
비즈니스
사회,문화
연예,스포츠
인터뷰
오피니언
화제,황당
ENGLISH
학생칼럼
iReporter
보스톤여행
날씨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면 보기
  뉴스전체기사
새학기 서블렛 사기 또 발생
보스톤코리아  2013-09-09, 14:44:08   
이 양이 스티븐 김으로부터 받은 수표
이 양이 스티븐 김으로부터 받은 수표
(보스톤 = 보스톤코리아) 김현천 웹사이트에 올린 서블릿 광고를 타겟으로 사기 행각을 벌이는 체크 사기가 수그러 들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 초 한인 피해자가 나온 이후 6개월만에 한인 유학생이 동일한 수법에 의해 3천 여불의 피해를 입은 것.  

코리안 어메리칸을 사칭한 이 사기범은 최근 ‘스티븐 김’으로 자신을 소개하며 이메일을 통해 연락을 취하고 있다. 

방에 대한 궁금한 사항들을 물으며 상대가 반응하면 거액의 가짜 체크를 보내고 방값을 제한 나머지 금액을 현금으로 송금하라는 전형적인 사기 행각을 벌이고 있다. 

지난 8월 초 보스톤코리아 웹사이트에 서블릿 광고를 올린 유학생 이 모 양은 자신이 최근 한달 새 당한 어이없는 사기에 대해 알리며 “나 같은 피해자가 다시는 발생하지 않았으면 한다”는 뜻을 강하게 전했다. 

이 양에 의하면 사기꾼은 이메일로 방에 대한 정보를 묻고는 이 양이 답장을 보내자 본격적으로 작업을 시작했다. 

자신을 여자라고 소개한 스티븐 김은 현재 자신이 유럽에 출장중이라고 밝히며 곧 보스톤에 올 예정이라 방 디파짓을 걸겠다고 방을 예약했다. 그리고 자신의 사진이라며 한국 여자 사진을 보내왔다.  

이어 스티븐 김은 문자메세지로 연락하자 했고 이 양의 전화번호를 얻어낸 후 방 서블릿 값 $,1070의 세배에 가까운 $3,570을 수표로 보내왔다. 체크 발행자는 스티븐 김 자신이 아닌, 이름 모를 회사였다. 

스티븐 김은 방 디파짓 1,070불을 뺀 나머지 금액 2,500불을 웨스턴 유니언 은행에서 현금으로 발송해 달라 했다. 이 양이 Bank of America(BOA)로 송금하겠다고 했으나 유럽에는 BOA가 없다는 등의 이유와 함께 동정심을 유발하는 이유들을 댔다는 것. 

이 양은 두 번에 걸쳐 스티븐 김과 Richard Ozigie라는 이름으로 $3,500을 송금했다.“BOA 계좌에 수표를 입금한 후 남의 돈을 갖고 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들어 송금했다”고 밝힌 이 양은 “새벽이고 할 것 없이 시도때도 없이 문자로 독촉을 해대는 바람에 혼이 빠진 것 같았다”고 털어놨다. 

송금 후 이상한 느낌이 들어 경찰서를 찾은 이 양은 사기라는 사실을 알아차렸으나 이미 때는 늦었다. 은행에 입금시킨 체크가 가짜로 판명된 것.

이 양은 자신의 소속 학교에 협조를 구하며 지인을 통해 FBI에 신고를 해 놓은 상태이다. 그러나 BOA측에서는 이양을 위해 선처해 줄 수 있는 방법이 없는 상황이다. 

6개월 전 같은 수법의 사기를 당한 이경희(가명) 씨는 “별 도리가 없다. 은행 돈은 갚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 씨는 “은행 시스템을 잘 알지 못해 그런 실수를 저질렀다”며 “체크가 입금돼도 계좌에 실질적으로 쌓이기까지는 2~7일 정도 소요 기간이 필요한다는 점은 유학생이나 보스톤에 처음 온 한인들이 반드시 알아두어야 할 사항”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사기임이 명백한 술수에 넘어가는 어리석음은 한인이나 주변인들을 통해 듣는 정보가 부족한데 기인한다”며 특히 보스톤에 갓 온 유학생의 경우 절대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hckim@bostonkorea.com



ⓒ 보스톤코리아(http://www.bosto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견목록    [의견수 : 6]
 onnek 2016.02.17, 23:44:34  
저도 똑같은 수법으로 당했습니다.. 2016년에도 저처럼 당하는 사람이 있네요 ㅠㅠㅠㅠ 저는 박수민 이라는 이름으로 접근하고 첵크 두장을 보내더니 거기서 moneygram으로 일부를 송금해 달라 하더군요.. 그리고 입금했던 첵크는 그 다음날 리턴이 됬습니다.. ㅠㅠ 여러분들도 조심! 또 조심하세요!!
IP : 74.xxx.124.236
 YJC 2014.05.06, 13:26:58  
저도 당했습니다. Mi-young Kim 이라고 event planner 로 일하는 2세라고 하는데 조심하세요.
IP : 24.xxx.216.104
 Wani 2013.12.06, 07:43:37  
저 김희영이란 사람 저한테도 고대로 왔어요. 이상해서 보스턴오면 만나서 해결하자했더니.. 노프라블럼이래놓고
그 후론 메일 없네요.
IP : 24.xxx.205.206
 DivaDLim 2013.09.16, 18:01:50  
저도 이번에 룸메이트 구하며 "코리안 아메리칸" 이라 소개하는 김희영 이라는 사람이 연락이 왔었는데요. 유럽에서 인턴을 마치고 이제 보스톤으로 와 컴퓨터 관련 개인사업을 시작하려한다는 사람이었습니다. 이야기했던 방값보다 서너배 많은 돈이 체크로 왔었구요. 일부의 돈을 웨스턴유니언으로 송금시켰는데 한시간쯤 뒤 갑자기 로밍해간 폰으로 문자는 된다며 문자가 와서 얼전트라고 다른사람이름으로 다시 보내줘야겠다고 하더라구요. 다행히도 일단 머니백하는 과정에서 웨스턴유니언측에서 전화가 와서 퀘스쳐닝을 한 후 사기인 것 같으니 바로 돈 받아서 은행으로 가라 하여 큰돈을 잃지도 않았고 은행과도 큰문제가 없었습니다. 전형적인 수법이라는데 룸메이트와 아파트 싸인업이 급하니 의심할 여지도 없이 걸려들었네요. 조심하세요!
IP : 75.xxx.55.233
 qwerty111 2013.09.12, 17:41:25  
올해 5월쯤 보스턴코리아에 이 사기꾼 조심하라는 공지사항을 "서블렛" 게시판에 올려달라고 이메일로 요청했었는데 답변 없더니, 공지사항 대신 이제 와서 피해자 내용을 기사로 내보내네요.

샌프란시스코 한인 커뮤니티에서도 적발된거 보면 한인커뮤니티 사이트는 다 쑤시고 다니는 듯. 아래는 서블렛 광고후 사기꾼으로부터 받은 이메일 내용입니다. 참고하세요.
===============
How are you doing today,I'm sending you this email about your place for rent. First of all My name is Cynthia, I'm 25 years old Korean born and raised in US.I'm a Beauty Therapist and also an event Planner and have been doing it for almost 2years now.I'm presently in Istanbul Turkey on a contract based on what i do for 1 month.I plan events such has Weddings,Birthdays and Annual general meetings.I saw your advert about your place for rent.I would like to know if its still available because am truly interested in it and if you have more pictures you can please send them and i want you to know am okay with the everything have seen so far.I want you to get back to me with the details about the rent & deposit.I will also like to know if I can make an advance payment ahead my arrival that will be as a kind of commitment that I am truly coming over and for you to hold the place for me.I'm coming to the states as soon as i have your place secured and i will be glad if you can get back to me as soon as possible.Cynthia
IP : 136.xxx.247.16
 Ssong2 2013.09.11, 01:15:01  
저도 당했습니다.. 물론 저것보단 훨씬 적은 액수를 먼저 보내고 나머지를 보내기전에 다행히 알았지만...
상당히 끈질기게 달라붙습니다. 메일 주소가 Yun Jun Lee 또는 Yun Cynthia Lee 이렇게 두가지가 저에게 바꿔가며 왔구요. 몇번은 핸드폰으로 메일을 보내는것 같았는데도 불구하고 경찰쪽에서는 조사하는일이 없습니다. 조심하세요!!!
IP : 174.xxx.108.110
이메일
비밀번호
인간은 과연 스스로 합리적인 결정을 할까? 2013.09.11
인간은 과연 스스로 합리적인 결정을 할까? 2002년 노벨경제학상 수상자이자 이스라엘 출신 심리학자 대니얼 카너먼(Kahneman)은 지난 50년 동안 수십만 명..
추석은 다가오는데... 한인사회 무덤덤 2013.09.09
한가위 행사, 선물 용품 찾아보기 힘들어
새학기 서블렛 사기 또 발생 [6] 2013.09.09
거액의 체크 보내고 차액을 송금해 달라는 수법
보스톤에 처음 온 사람들이 알아두면 좋은 생생정보 2013.09.09
렌트해 사는 집에 문제가 생겼을 경우
Q&A로 알아보는 보스톤생활 : 자동차 리스 관련 문의 2013.09.09
Q : 보스톤에서 차를 리스하려고 합니다.명의는 삼촌(영주권자)이름으로 하려고 하는데, 삼촌의 크레딧 점수는 600점 후반대로 알고 있구요,필요한 서류, 절차를..
프리미엄 광고
온바오닷컴
남미로닷컴
보스톤코리아
플로리다 한겨레저널
코리아포스트
주간미시간
코리안위클리
오지리닷컴
코리아나뉴스
마닐라서울
파리지성
코리아포스트
e스페인
니하오홍콩
상하이저널
오케이미디어
코리안센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서비스/광고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결제방법안내